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공단, 2019 WFES 한국 전시관 참여기업 모집
한국 신재생에너지 기업 수출 지원 나서
정부는 내년 1월 열리는 세계미래에너지정상회의(WFES 2019)에 참가할 기업들을 모집한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함께 아랍에미리트에서 개최되는 ‘2019년 세계미래에너지정상회의(WFES 2019)‘의 한국 전시관에 참여할 중소․중견기업을 12월 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세계미래에너지정상회의(WFES)는 아부다비 국영 청정에너지 기업인 마스다르(Masdar)사가 주관하며, 올해로 12회를 맞은 중동 최대의 신재생·에너지효율·청정에너지 종합 포럼·전시회다.

정부는 내년 1월 14일부터 17일까지 아부다비 국립전시장(ADNEC)에서 개최되는 WFES 2019에서 신재생에너지 국내 기업이 참여하는 12부스 규모의 신재생에너지 한국 전시관을 운영한다.

이번 전시회는 2008년부터 시작, 2018년 기준 전 세계 40개국 및 지역의 85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170여개국 3만 3000여명의 방문객이 찾은 대규모 박람회다. 중동아프리카 지역 최대의 신재생에너지 전시회로 중동지역 뿐 아니라 전 세계 유명 기업들이 대거 참여하고 있어 한국기업들의 관련 제품 및 기술 홍보에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에너지공단은 한국관 참여 중소·중견기업에게 임차료, 장치비, 운송료를 지원(중소기업 75%, 중견기업 50%)할 계획이며 전시기간 중 중동국가를 비롯한 각국의 바이어를 초청해 비즈니스 상담회를 운영한다. 이를 통해 한국관 참여 기업의 수출영업망을 확대하고, 해외 네트워크 구축을 지원함으로써 중동시장 진출에 도전하는 국내 신재생에너지 기업들을 적극 도울 예정이다.

2019 WFES 참가 신청과 관련하여 궁금한 사항이 있을 경우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정책실(031-260-4823, 4828 또는 jhi105@energy.or.kr)로 문의하면 자세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한국에너지공단 관계자는 “최근 중동지역의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신규 투자가 활성화되는 추세”라며 “이번 WFES 한국관 참가는 우리나라 신재생에너지 기업의 신시장 개척을 향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의 실행과 더불어 신재생에너지 기업 육성과 신시장 창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작성 : 2018년 11월 30일(금) 18:15
게시 : 2018년 11월 30일(금) 18:15


김예지 기자 kimyj@electimes.com        김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6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