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박영선 중기부 장관 이임식, “중기부는 국민들에게 꿈과 희망 선사할 것”
20일 사의 표명…SNS로 작별인사 전해
김광국 기자    작성 : 2021년 01월 20일(수) 18:54    게시 : 2021년 01월 20일(수) 18:55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0일 대전정부청사에서 열린 이임식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0일 이임식을 끝으로 654일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박 장관은 사의표명 후 대전정부청사에서 열린 이임식에 참석해 직원들과 마지막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박 장관은 SNS를 통해 “이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광야로 떠난다”며 “중소벤처기업부는 ‘디지털경제로의 대전환-스마트 대한민국’을 선도하는 부처로서 국민들에게 꿈과 희망 미래를 선사할 것”이라는 당부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 임기 중의 주요 성과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박 장관은 “‘디지털경제로의 대전환-스마트대한민국 ’이라는 화두를 가장 먼저 던져 세계를 선도하는 디지털대한민국의 기틀을 마련했다”며 “진단키트, K-방역, K-뷰티의 힘은 온라인 수출을 무려 2배이상 끌어 올려 대한민국 비대면 경제의 가능성을 활짝 열었다”고 자평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중기부 등 3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단행했다. 중기부 장관 후보자로는 권칠승 의원(더불어민주당·경기 화성시병)을 내정했다.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인사·동정·부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3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