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손경식 경총 회장, 김종인 비대위원장 예방…경제계 입장 전달
23일 4개 단체장과 함께 방문
상법 개정안 등 현안 의견 건의
김광국 기자    작성 : 2020년 09월 23일(수) 17:32    게시 : 2020년 09월 23일(수) 17:32
한국경영자총협회(회장 손경식)는 23일 손경식 회장 등 4개 경제단체장이 함께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예방하고 현안 법안에 대한 경제계 입장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 정구용 한국상장회사협의회 회장, 서병문 중소기업중앙회 수석부회장이 함께 참석했으며 상법‧공정거래법을 비롯하여 기타 현안에 대한 경제계 입장을 김종인 비대위원장에게 건의했다.

손 회장은 “현재 국회에는 기업경영권 이슈부터 고용·노동제도에 이르기까지 기업경영과 투자 활동에 제약을 가하고 기업부담을 늘리는 법안이 200여 건 넘게 제출돼 있어 경제계로서는 매우 불안해 하고 있다”며 “코로나 시대의 경제를 선도하기 위해 기업의 활력을 살리고 경쟁력을 높여야 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유독 우리나라는 기업활동에 오히려 부담을 가중시키는 각종 기업규제를 더욱 강화해 나가고 있는 상황”이라며 방문 배경을 설명했다.

손 회장은 상법 개정안과 관련, “감사위원 분리선임은 투기적 목적의 해외펀드나 경쟁기업들이 회사 내부의 핵심 경영권에까지 진입할 수 있게 하고 이사회 구성에 외부 인사가 참여함으로써 기업경영권 행사와 전략적 경영 추진에 방해요소를 넣는 위험이 있다”며 “다중대표소송제는 비상장회사를 통해 미래 신기술‧신사업 투자를 하는데 있어 과도한 경영간섭을 초래할 수 있고 모회사 소액주주를 통한 자회사에 대한 소송이 남발될 소지를 안고 있다”고 강조했다.

공정거래법 개정안의 사익편취규제대상 기업 확대, 전속고발권 폐지, 지주회사의 자회사에 대한 의무지분율 상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손 회장은 “사익편취규제대상 기업 범위 확대는 치열한 글로벌 경쟁시대에 대응한 합리적 수준의 경쟁력 확보를 저해하고 규제부담을 덜기 위한 대규모 지분매각에 따른 경영권 부담으로까지 이어질 우려가 있다”며 “전속고발권 폐지는 담합사건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할 때 사전에 심도있는 경제적 분석이 필요한데 검찰에서 바로 직접하는 것보다는 전문성을 가진 공정위에서 전속고발권을 가지고 먼저 조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의견을 피력했다.

또 의무지분율을 상향(현재 상장회사 20%, 비상장회사 40%→ 상장 30%, 비상장 50%)하는 것에 대해서도 “새로 자회사를 설립하고 편입할시 필요한 소요 자금이 대폭 증가하게 되는 어려움이 있다”고 밝혔다.

손 회장은 ILO 협약 관련 법안 추진에 대해서도 경제계 입장을 전달했다. 손 회장은 “해고자와 실업자의 노조 가입을 허용하는 노동조합법 개정안은 투쟁적인 우리 노사관계의 불균형을 더욱 심화시켜 사용자에게 감당하기 어려운 노사관계 부담을 초래할 것으로 우려된다”며 “파업시 대체근로 금지, 부당노동행위 처벌 제도 등 세계 다른 나라에서는 볼 수 없는 제도를 노동법에 두고 있는데 앞으로 이를 시정하도록 입법상 조치를 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밖에 손 회장은 코로나19 위기가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국회가 기업에 부담을 주는 법안들의 논의를 보류하거나 위기 속에 있는 경제계의 입장을 우선 반영하는 데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손 회장은 “현재의 코로나19 위기는 앞으로도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지금은 우리 기업들이 당면한 경영위기 극복에 전력투구해야 하는 상황임을 감안할 때 하필이면 이런 시기에 수많은 기업부담 법안들을 다뤄야 하는지 그 시급성에 대해서도 의문”이라며 “국회가 기업에 부담을 주는 법안들은 논의를 보류하거나 위기 속에 있는 경제계의 입장을 우선적으로 반영하고 근본적인 경제제도 개선과 관련된 사안들은 우리 경제가 정상화된 이후에 중장기적으로 다뤄 달라”고 말했다.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