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기기기
LED&조명
IT&컨버전스
산업정책
기업&CEO
DC배전망, 피크전력요금 절감기술 가능성 확인
케이디파워, ‘DC배전망 구축 및 스마트T에너지 솔루션 시연회’
DC배전 표준화 기준점 기대, 가정·빌딩 에너지 절감 새 대안 평가
[ 날짜별 PDF ]
18일 강원도 춘천전력IT 문화복합산업단지 ‘카이로스’에서 열린 ‘DC배전망 구축 및 스마트T에너지 솔루션 시연회’에 참석한 주요 귀빈들이 엄지를 치켜세우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반 건물에 대한 직류(DC) 배전망 구축기술과 피크전력요금을 최대 35%까지 절감할 수 있는 융합 솔루션 기술이 일반에 공개됐다.
케이디파워는 18일 강원도 춘천전력IT 문화복합산업단지 ‘카이로스’에서 전력분야 학계와 산업계 전문가, 고객, 협력사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DC배전망 구축 및 스마트T에너지 솔루션 시연회’를 열었다.
DC배전망 구축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에너지기술개발 사업 일환으로 진행된 국책사업으로, 국비 포함 약 100억원이 투입됐다.
DC배전은 AC전원 공급방식의 미비점을 보완할 수 있는 새로운 전력공급기술로, 이번 과제에서는 직류공급시스템의 적용가능성을 확인하고, 실증시스템을 통해 가정이나 빌딩의 전력을 최대 12% 절감할 수 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3년여 만에 직류전원을 건물에 공급할 수 있는 설비를 구축하고, 실증테스트까지 성공적으로 완료해 이번에 관련 기술을 일반에 공개한 것이다. 연구결과는 국내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DC배전 표준화(안)의 기준점이 될 것으로 케이디파워는 기대했다.
이날 시연회에는 주관기관인 케이디파워를 비롯해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전기안전공사, 전자부품연구원, 인텍전기전자, 성균관대학교 등 컨소시엄 참여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케이디파워는 또 이날 행사에서 일명 전력칵테일 기술로 불리는 ‘스마트 T에너지 솔루션’ 시연회도 가졌다.
스마트 T에너지 솔루션은 피크전력요금을 최대 35%까지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건물 내 한전 전원, 발전기 전원, 신재생에너지 전원 등 다양한 분산전원을 최적의 효율로 융합·운전하는 케이디파워의 NET 기술이다.
이 솔루션은 최근 전력사용량 증가로 인해 개별 건물에서 하루 평균 2회(오전 10~12시, 오후 13~14시) 전력피크가 발생하는 상황에 대비, 최초 피크는 ESS(스마트E에너지)를 활용해 대응하고, 두 번째 피크는 유휴설비로 간주되는 비상용 발전기(스마트G에너지)로 억제하는 컨셉이다.
스마트E에너지와 스마트G에너지를 통합 연계한 스마트T에너지 솔루션을 적용할 경우 월 700만원(수용가 계약전력 2000kW, 피크전력 1200kW, 발전기용량 400kW, ESS용량 100kW)의 요금절감과 약 5년 내에 투자금(4억100만원) 회수가 가능하다고 케이디파워는 설명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과 백재현 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제4차 산업혁명을 맞이한 전력분야 중소기업의 신기술 개발노력에 경의를 표하고, 중소기업이 국내 경제 발전의 중심축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작성 : 2017년 05월 18일(목) 16:21
게시 : 2017년 05월 18일(목) 16:31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