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KTL-로이드선급-테스, 조선기자재 경쟁력강화 위해 ‘맞손’
조선해양분야 형식승인 절차 간소화·기술 이전 지원 등 협력
강수진 기자    작성 : 2020년 09월 25일(금) 17:47    게시 : 2020년 09월 25일(금) 17:47
지난 24일 한국산업기술시험원 국제회의실(진주시 충무공동 소재)에서 조선기자재 산업의 경쟁력강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문석 KTL 창업기업지원센터장, 최우정 LR 검사관, 최의걸 TESS 대표, 홍승표 LR 마케팅본부장(LR Advisory Services Korea 대표), 정동희 KTL 원장, 박정원 KTL 부원장, 김태근 KTL 연구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선 산업 경쟁력을 강화를 위해 3개 기관이 손을 맞잡았다.

한국산업기술시험원(원장 정동희, 이하 KTL)은 로이드선급아시아(대표 이진태, 이하 LR), 테스(대표 최의걸, 이하 TESS)와 조선기자재 산업의 경쟁력강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조선기자재 품질인증, 형식승인 및 시험·검사분야에 대한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LR은 ▲한국인정기구(KOLAS)가 인정한 KTL의 시험 분야 및 범위에 대한 성적서를 입회 없이 인정·승인하며, TESS는 ▲국제해사기구(IMO) 최신 정책동향, 조선·해양분야 시장 요구사항 정보 공유 및 조선해양 분야 기술이전을 공동 지원한다. KTL은 ▲조선기자재 형식승인시험 시, LR 협력사지원 및 협력 강화 ▲LR 협력사에 경쟁력 있는 시험 수수료를 제공하기로 했다.

그간 조선기자재 기업들은 개발제품의 형식승인을 받을 경우, 선급기관 검사관의 입회 시험평가가 필요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검사관 입회 없이 KTL에서 시험평가 서비스를 제공받게 돼 개발제품을 시장에 빠르게 출시할 수 있게 됐다는 게 KTL의 얘기다.

박정원 KTL 부원장은 “올 들어 조선 산업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발주 지연과 취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협업 기관과의 긴밀한 협력 체계구축을 통해 조선기자재에 대한  제품 사업화를 신속 지원해 조선 산업의 활력제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로이드선급아시아(LR; Lloyd’s Register Asia)은 세계 최초의 선급으로 220개국 230여개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선박, 해양플랜트 및 산업용품에 대한 검사 및 승인을 수행하고 품질보증서비스분야(LRQA)를 운영 중인 글로벌 기관이며, 테스(TESS; Testing, Engineering, Service & Solution)는 조선해양분야 엔지니어링, 조선기자재 신제품 개발 참여 및 컨설팅, 국제기준 및 선급 자체기준 자문과 해외기술 국산화 지원 등을 수행하는 전문 업체다.
 
※용어 설명
선급: 선박·해양구조물의 건조에 있어 관련된 규정에 따라 관리, 감독, 감리, 인증을 수행하는 기관을 의미.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