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KT, 빅데이터로 강원도민 행정 편의 높인다
KT-강원도, 빅데이터 기반 도민 행정 MOU 체결
관광기업·소상공인 지원 위한 AI 빅데이터 시범과제 추진 예정
강수진 기자    작성 : 2020년 06월 24일(수) 18:54    게시 : 2020년 06월 24일(수) 18:54
24일 강원도청에서 열린 ‘빅데이터 기반의 도민 만족 행정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전홍범 KT AI/DX융합사업부문장(왼쪽 다섯번째), 최문순 강원도지사(왼쪽 네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빅데이터 기반의 맞춤형 민원 서비스 제공으로 강원도민들의 행정 편의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KT(대표 구현모)가 강원도(지사 최문순)와 춘천시에 위치한 강원도청에서 ‘빅데이터 기반의 도민 만족 행정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전홍범 KT AI/DX 융합사업부문장 부사장, 최문순 강원도 도지사 등 양 기관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KT는 강원도에 인구 빅데이터 기반의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강원도는 이를 활용해 과학적 의사결정으로 일하는 방식을 개선, 도민의 편의를 위한 맞춤형 민원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KT는 강원도 및 산하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관광·상권·생활인구 빅데이터 솔루션인 빅사이트(BigSight)를 제공할 예정이며 연간 1회 심층 컨설팅과 빅데이터 활용 교육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또 KT와 강원도는 AI와 빅데이터를 활용해 도내 관광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시범과제도 추진할 방침이다.

전홍범 KT AI/DX융합사업부문장(부사장)은 “이번 KT와 강원도의 빅데이터 활용 업무협약으로 강원도민의 편의를 높일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강원도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AI와 빅데이터를 통해 지역 경제 및 관광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는 KT와 협력해 빅데이터 및 4차 산업기술을 통해 도민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시범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정책에 활용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KT와 강원도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KT는 그룹 임직원 복지몰 내에 ‘청정 강원 농수산특산물 브랜드 전용관’을 운영하며 강원도 ‘농산물 꾸러미’를 소외계층에 전달할 예정이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9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