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현대일렉트릭, 배전분야 예방진단 솔루션 '출시'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 출시…고장 사전예방·체계적 관리 제공
현대일렉트릭이 최근 출시한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 고장을 사전에 예방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배전시스템의 안전성을 강화할 수 있다.
현대일렉트릭(대표 정명림)이 ICT와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한 배전분야 예방진단 솔루션을 선보였다.

현대일렉트릭은 최근 배전분야 예방진단 솔루션인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은 현대일렉트릭의 ICT 플랫폼 브랜드인 인티그릭(INTEGRICT)을 바탕으로 배전시스템의 안전한 운전을 돕는 진단 기술과 엔지니어링 솔루션을 통합 제공한다.

배전시스템을 실시간으로 관리함으로써 배전반의 주요 사고 원인으로 꼽히는 부분방전, 열적 열화(劣化), 결로 등을 진단해 고장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또 진단 시 검출된 이상 상태의 트렌드와 위험도를 분석하고 대응 방안을 제시하는 엔지니어링 솔루션도 주기적으로 제공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이번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이 배전반의 사고를 예방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배전시스템 전체의 안전성을 향상하고 사고 발생에 따른 경제적 손실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회사는 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 구축한 ESS 센터와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에 지난해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을 적용해 실시간·주기적 진단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스마트 배전반을 통해 측정된 객관적 데이터를 바탕으로 배전설비의 운영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할 수 있게 됐다는 고객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며 “향후 계통 진단 기능을 추가해 배전계통 운전 관점에서의 솔루션도 제공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일렉트릭은 향후 스마트 배전반 솔루션에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자산관리솔루션(INTEGRICT-AMS)을 연동해 어디에서나 기기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건전성 지수를 분석 하는 예방 보전 서비스와 더불어 제품 수명 및 리트로핏(Retrofit, 성능개선) 시기를 예측하는 예지 보전 서비스 제공을 통하여 고객의 자산관리 비용을 최소화하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작성 : 2019년 07월 17일(수) 08:44
게시 : 2019년 07월 17일(수) 08:44


이석희 기자 xixi@electimes.com        이석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