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전기공사공제조합, 데이터 경쟁력 높인다
신용보증기금과 협업 체계 구축
데이터 교류 및 빅데이터 기반 분석정보 공유
나지운 기자    작성 : 2021년 10월 07일(목) 10:37    게시 : 2021년 10월 07일(목) 13:59
[전기신문 나지운 기자] 전기공사공제조합(이사장 김성관)이 데이터 경쟁력을 높인다.

조합은 7일 데이터 중심 리스크 관리 시스템 강화를 위해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비대면으로 ‘데이터 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앞으로 보유한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상호 교류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데이터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금융지원을 활성화하는 데 집중한다.

특히 이번 협약은 공제조합 중에서는 최초로 신용보증기금과 체결한 데이터 교류 업무협약이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조합은 신용보증기금의 상거래 신용지수와 빅데이터 기반의 기업 분석정보 등을 제공받아 신용평가와 단기상환지급능력 심사 등에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신용보증기금은 조합이 제공하는 재무제표, 부가세 정보 등을 기업 분석에 적극 활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양 기관은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 기반의 대고객 서비스를 개발하고 업무 효율성 제고 방안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성관 조합 이사장은 “신용거래 업무비중 확대로 데이터 분석 기반의 리스크 관리 중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공공기관과의 데이터 중심 상호 협력체계의 초석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금융기관과의 업무교류 확대를 통해 리스크 관리 경쟁력 강화를 위한 미래지향적 업무제도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지운 기자 abc@electimes.com        나지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공사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1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