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현대건설기계, 품질경영 강화 위해 품질확보센터 준공
총 31억원 투자해 울산 공장 내 품질확보센터 건립
자체 품질 검증 역량 확보…축적된 데이터 활용 기술표준 등재 예정
송세준 기자    작성 : 2021년 06월 11일(금) 12:59    게시 : 2021년 06월 11일(금) 13:00
현대건설기계가 울산공장에 준공한 품질확보센터 전경
[전기신문 송세준 기자] 현대건설기계(대표 공기영)가 품질경영에 박차를 가한다.

현대건설기계는 11일 품질경쟁력 강화를 위해 울산공장 내 건립된 품질확보센터의 준공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건설기계 공기영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협력회사 대표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센터 내 주요 시설물을 둘러본 후, 개발장비 평가장에서 열린 신장비 품평회에 참석해 신기술과 도장 샘플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대건설기계 공기영 사장은 “품질은 결코 양보할 수 없는 현대건설기계의 최우선 가치”라며 “고객 신뢰에 보답할 수 있도록 품질 경쟁력을 더욱 높여 나가자”고 말했다.

현대건설기계의 품질확보센터는 올해 3월 착공을 시작해 약 1900㎡ 규모의 기존 시험동을 개조해 건립됐다. 재료분석실, 전장시스템 평가실, 부품분석실, 정밀측정실, 장비평가장 등 4개의 측정실과 1개의 평가장을 갖추고 있다. 예산은 총 31억원이 투입됐다.

현대건설기계는 향후 품질확보센터에서 신규 도입한 53종의 설비를 활용해 ▲재료 분석 ▲정밀 측정 ▲부품 분석 ▲전장 시스템 평가 ▲장비 평가를 비롯한 총 54가지의 시험과 평가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그동안 외부 의뢰를 통해 진행되던 부품소재 및 파손여부에 대한 분석작업이 품질확보센터를 통해 이뤄져 자체 검증이 가능해짐에 따라 개선속도가 획기적으로 향상되고 품질경쟁력 역시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현대건설기계는 향후 품질확보센터에서 분석, 측정, 평가를 통해 축적된 데이터를 토대로 기술표준을 제정, 등재함으로써 장비성능 개선과 기술발전에 활용하고 관련 교육의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현대건설기계 공기영 사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 등 준공식 참석자들이 품질확보센터에서 신장비를 살펴보고 있다.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업ㆍCEO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