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철도인프라 사물인터넷(IoT) 원격점검으로 K-뉴딜 가속화
스마트 기술 도입을 통한 24시간 시설물 점검체계 가동
정형석 기자    작성 : 2021년 06월 09일(수) 21:57    게시 : 2021년 06월 09일(수) 21:58
원격감시시스템 시범구축 개요도.
[전기신문 정형석 기자]국가철도공단(이사장 김한영)은 한국판 뉴딜정책의 일환으로, 인력 위주였던 철도시설 점검과 유지관리를 개선하기 위해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도입한 철도시설 원격감시시스템 구축사업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원격감시시스템은 철도시설에 부착된 유·무선 IoT센서를 활용해 시설물의 상태를 24시간 실시간으로 점검하고, 보수 또는 개량이 필요한 개소를 사전에 찾아내어 운행장애를 방지하는 모니터링 시스템이다.

철도공단은 2022년까지 강릉선 서원주∼횡성 11km 구간에 시범 구축할 예정이며, 시스템의 안정적 가동여부를 모니터링해 단계별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원격감시시스템이 도입되면 시설물 상태의 조기점검과 적기 유지보수가 가능할 뿐 아니라, 시설물의 재난 징후를 관제실 및 기관사와 실시간으로 공유해 열차 안전운행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한영 공단 이사장은 “철도 시설물 관리에 디지털 뉴딜 실천을 위한 스마트 기술을 적극 활용해 국민이 안전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철도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