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한수원 고리본부, 지역 아동 학습환경 개선 위한 ‘사랑의 울타리 후원금’ 5천만 원 전달
윤재현 기자    작성 : 2021년 04월 23일(금) 14:17    게시 : 2021년 04월 23일(금) 14:19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는 22일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고리원자력본부 홍보관에서 ‘사랑의 울타리사업’후원금 전달식을 갖고, 기장군 관내 9개 지역아동센터에 총 5천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박인식 고리원자력본부장(가운데)이 후원금 전달 후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박인식)가 22일 기장군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의 학습환경 개선을 위한 ‘사랑의 울타리 사업’후원금 5천만 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본부장 노희헌)에 전달했다.

‘사랑의 울타리 사업’은 한 부모 가정과 다문화 가정 등 사회적인 관심과 보살핌이 필요한 소외계층의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교육·문화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기장군 지역아동센터 10개소의 교육체험학습 프로그램 운영, 학습교재 및 교육용 비품 구비, 희망도서 구입 등에 쓰일 예정이다.

박인식 고리원자력본부장은“이번 후원으로 미래 꿈나무들의 건강한 성장환경 조성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게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원자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5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