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노후 원전 안전해체 기술개발 위해 산·학·연 ‘맞손’
대한전기협회·한양대·원전해체산업기술연구조합 3일 양해각서 체결
기술개발 위한 연구과제 공동 기획·원전해체 전문인력 양성 등 수행
정형석 기자    작성 : 2021년 03월 05일(금) 18:50    게시 : 2021년 03월 05일(금) 19:02
업무협약 체결 후 김창수 대한전기협회 KEPIC 본부장, 김용수 한양대 원전해체연구센터장, 조청원 원전해체산업기술연구조합 이사장(왼쪽부터)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전기신문 정형석 기자]노후 원전을 안전하게 해체하기 위한 기술개발 및 인력양성에 관련 기관과 학계, 기업들이 협력할 수 있는 교두보가 마련됐다.

대한전기협회(회장 김종갑)와 한양대(총장 김우승), 원전해체산업기술연구조합(이사장 조청원) 등 3개 기관은 지난 3일 한양대학교 원전해체산업기술연구조합에서 ‘원전해체 및 사용후핵연료 분야 전력산업기술기준 고도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 체결은 전력산업기술기준(KEPIC)의 전문성을 활용한 표준 개발을 통해 원전해체 기술 개발과 안전성 강화, 현장 적기 적용을 위해 마련됐다.

한양대학교는 노후 원전을 안전하게 해체하기 위한 연구개발 및 인력양성을 위해 원전해체연구센터를 설립했으며, 원전해체산업기술연구조합은 해체 산업기술을 산업계와 공동으로 발굴 및 개발하고자 설립됐다.

이번 MOU를 통해 3개 기관은 ▲원전해체 분야 기술개발을 위한 연구과제 공동 기획 및 참여 ▲원전해체 산업의 기술발전 및 KEPIC 표준화를 위한 공동 협력 ▲원전해체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사업 협력 등을 수행하기로 했다.

대한전기협회 관계자는 “학계 및 기술연구조합에 참여한 기업들과의 협력 확대를 위한 교두보가 마련됐다”며 “국내 원전해체산업에 대한 관심과 지원 등이 한층 더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한편, 대한전기협회는 노후원전 안전을 위해 울산과학기술원 원전해체융합기술연구센터와 ‘원전해체 분야 전력산업기술기준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