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467호 0면
중부발전, 전국품질분임조대회서 18년 연속 금상 수상
현장중심의 지속적인 품질경영으로 혁신과 개선활동 성과 창출
조재학 기자    작성 : 2018년 08월 31일(금) 16:17    게시 : 2018년 08월 31일(금) 16:17
27일부터 31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44회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중부발전은 18년 연속 금상을 수상했다.
한국중부발전(박형구 사장)이 ‘제44회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18년 연속 금상을 수상했다.

중부발전은 27일부터 31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에서 현장개선, 자유형식, 환경·안전품질 등 3개 분야에 6개팀이 참가해 대통령상 금상 2팀, 은상 2팀, 동상 2팀 등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중부발전 관계자는 ‘18년 연속 전국품질분임조경진대회 금상’이라는 성과를 이루며 명실상부한 품질경쟁력 최우수기업으로 인정받게 됐다고 평가했다.

중부발전 제주발전본부 ‘혼모심’ 분임조는 경쟁부문인 공공기관 현장개선분야에 출전해 ‘가스터빈 에너지 변환공정 개선으로 기동지연시간 감소’라는 주제로, 세종발전본부 ‘에코파워’ 분임조는 ‘발전용수 생산공정 개선으로 폐수발생량 감소’라는 주제로 공정개선을 통해 안정적인 발전소 운영에 대한 기여를 인정받아 대회 최고상인 대통령상 금상을 수상하게 됐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전 직원이 현장중심의 품질혁신과 개선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이번 대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달성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품질 개선활동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해 나아갈 핵심역량을 갖출 것”이라고 다짐했다.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