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LH, KICT와 스마트건설기술 상용화 위해 손잡아
스마트건설기술 검증 및 확산 기반 마련
양진영 기자    작성 : 2020년 03월 27일(금) 14:10    게시 : 2020년 03월 27일(금) 14:10
LH(사장 변창흠)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하 KICT, 원장 한승헌)과 스마트 건설기술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양 기관은 스마트 건설기술 현장 도입을 위한 연구, 개발, 검증, 등 국내 건설기술 혁신 플랫폼 마련을 위한 유기적인 협업 필요성에 공감하는 한편 현장연계형 스마트 건설기술 적용 기반마련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현재 국토교통부에서 공모 진행 중인 ‘도로실증을 통한 스마트 건설기술 개발사업’의 연구기관으로 KICT가 선정될 경우 LH가 세부 연구과제의 기술 검증에 공동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됐다.

LH는 국내 최다 건설현장을 보유한 강점을 활용, 개발된 기술 검증을 위한 부지를 제공하며 기술이 실제 적용된 후 시장에 조속히 확산 및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공공기관 주도로 건설 산업 시장 및 기술 변화 등을 고려한 단계별 기술을 개발하고, 중소·벤처기업의 연구성과를 실제 공사와 연계해 개발된 기술의 종합 적용 및 검증, 확산에 이르는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혁신 생태계를 구축하고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LH는 건설분야 최고의 선도기관이며, 스마트 건설기술의 검증과 확산에 필요한 최적의 플랫폼을 가진 기관으로서, 양 기관의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발전과 건설산업에 특화된 중소·벤처기업 역량강화를 위한 환경조성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양진영 기자 camp@electimes.com        양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5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