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기부-고용부-중기중앙회 ‘주52시간 안착’ 노력
노동시간 단축 업무협의체 구성, 핫라인 구축
송세준 기자    작성 : 2020년 01월 20일(월) 17:40    게시 : 2020년 01월 20일(월) 17:40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와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조기 안착 등 지원을 위해 ‘중소기업 노동시간 단축 업무협의체’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업무협의체는 본부와 지방 권역별로 구성하게 되며, 본부는 3개 기관의 국장급을 공동단장으로 한다. 월 1회 회의를 원칙으로 운영하고, 지방도 2월초까지 8개 권역별 협의체를 구성해 정례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다.

업무협의체에서는 올해부터 주52시간제가 적용되는 50~299인 기업에 계도기간이 부여(1년)됨에 따라 계도기간 동안 중소기업이 주52시간제 준비를 신속히 마무리할 수 있도록 총력 지원할 예정이다.
각 기관 지방조직(지방청, 지역본부)에서는 현장에서 주52시간제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에 대해 1차 상담 제공, 정부지원제도 활용 연계 등을 지원하게 된다. 근무체계 개편 등 노무사 상담이 필요한 기업에 대해서는 권역 내 노동부의 ‘노동시간 단축 현장지원단’과 즉시 연계해 1:1 무료상담(교대제 개편, 유연근로제도 활용 등 근무체계 개편 지원)을 지원한다.

또 현장에서 제기된 애로‧건의사항 중 즉시 해결이 어려운 사항은 본부 협의체에 보고(월 단위)해 해결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중소기업들이 각종 정부지원제도를 알지 못해 도움을 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각 기관의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노동시간 단축 관련 다양한 정보를 안내하고 교육 등도 실시한다.
중소기업연수원에 대표자, 임원급, 인사담당자를 대상으로 하는 주52시간제 관련 교육 과정도 신설한다.
또 각 기관은 적정 시간동안 효율적으로 일하는 조직 문화 형성을 위해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공동 캠페인 개최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5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