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원자력의학원, 지자체와 자립형 방사능 방재 체계 구축
경상북도, 포항시, 봉화군 등 지자체와 MOU 체결
조재학 기자    작성 : 2018년 09월 20일(목) 22:02    게시 : 2018년 09월 21일(금) 13:09
원자력의학원은 20일 포항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경상북도, 포항시와 봉화군 등 지자체와 자립형 방사능 방재 체계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이 지자체와 자립형 방사능 방재 체계를 구축한다.

원자력의학원은 20일 포항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경상북도, 포항시와 봉화군 등 지자체와 자립형 방사능 방재 체계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은 방사선비상계획구역 확대로 새롭게 포함된 포항시와 봉화군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원자력의학원을 비롯해 경상북도, 포항시, 봉화군, 육군제50보병사단, 해병제1사단,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포항의료원, 안동의료원 등 관계기관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상북도, 포항시 및 봉화군은 가두방송차량, 방사선감시기 등 비상대응장비와 방호복, 개인선량계 등 주민보호장비 준비 등 자립형 방재 체계 구축을 위해 행정 및 재정 지원을 담당하고, 제50보병사단과 해병제1사단은 출입통제소, 제독소 및 구호소 오염검사를 지원한다.

또 원자력의학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와 포항의료원, 안동의료원이 방사선비상진료체계 구축과 방사선영향상담소 운영, 의료구호 수행에 협력하며, 원자력의학원은 지자체와 관계 기관의 방재요원을 대상으로 방사능 방재 교육도 실시하기로 했다.

진영우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장은 “이번 협약 체결로 국가방사능 방재체계가 더욱 내실화됨은 물론 지방자치단체와 지역의료기관과의 현장감 있는 방사선비상진료분야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는 앞으로 새롭게 방사선비상계획구역에 편입된 지역 주민들의 방사능방재교육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경상북도는 대규모 지진발생과 월성 2호기의 방사능 누출사고에 대비해 경주시, 포항시, 원자력안전위원회, 군·경·소방·교육청·대한적십자사 등 60여개 기관과 지역주민 1200여명이 참여하는 ‘2018 월성원전 방사능방재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