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대전도시철도 AI스테이션, 디지털뉴딜 우수사업으로 주목
전국 우수사례 선정, 과기정통부 조경식 차관과 전국AI기업들 현장 견학
윤재현 기자    작성 : 2021년 11월 06일(토) 20:03    게시 : 2021년 11월 06일(토) 20:04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대전 지하철에 만든 ‘인공지능(AI) 스테이션 안전시스템’이 정부의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대전시에 따르면 3일 조경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을 비롯한 인공지능 데이터 활용협의회 관계자들이 대전시청역을 방문해 ‘AI 스테이션 안전시스템’ 구축 현장과 넘어짐 사고 시연을 참관했다.

‘AI 스테이션 안전시스템’은 작년 과기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53억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62억 원을 투입해 도시철도 대전역과 시청역에 구축됐다.

역사에 설치된 CCTV와 인공지능 심층학습(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넘어짐·실신 등 13가지 이상행동과 주취자·잡상인 등 5가지 객체를 감지한다.

폭행이나 몰래카메라 촬영 등 지하철역 안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면 인공지능이 이를 감지해 실시간으로 역무원에게 알리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지난 5월부터 사업 고도화를 목적으로 지하철 객차 안의 이상행동을 감지하는 기술을 실증하고 있고, 어린이 넘어짐 사고, 역사 내 시설정비 작업자의 사고 위험도 등의 감지한 사례도 있었다.

10월에는 기술력을 인정받아‘2021 대한민국 안전기술 대상’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장견학을 함께한 김명수 대전시 과학부시장은 “AI 스테이션 안전시스템은 대전의 산학연관이 힘을 모아 성공시킨 디지털 뉴딜 대표 우수사례”라며, “앞으로도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해 안전한 대전, 편리한 대전을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철도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1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