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제네시스, ‘제네시스 엑스 로드쇼' 개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 실차 국내 첫 전시
차량 전시와 조명·음향 활용한 미디어 아트로 방향성 전달
서울 전시(16~24일)에 이어 제주와 부산서도 순회 전시 예정
오철 기자    작성 : 2021년 10월 14일(목) 08:31    게시 : 2021년 10월 14일(목) 08:31
제네시스 엑스 로드쇼 공식 포스터.
[전기신문 오철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Genesis X)의 실차를 국내 고객에게 처음 선보인다.

제네시스는 오는 16일부터 24일까지 서울시 성동구 소재 ‘디뮤지엄(D MUSEUM)’에서 '제네시스 엑스 로드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네시스 엑스는 제네시스가 지난 3월 공개한 전기차 기반의 GT(Gran Turismo) 콘셉트카다. 제네시스의 핵심 디자인 요소인 ‘두 줄’을 차량 내·외장 곳곳을 비롯해 전기 충전구에도 적용, 향후 출시될 전기차 모델의 디자인 방향성을 보여준다.

제네시스는 로드쇼에서 ‘연결’의 의미를 선(Line)을 통해 입체적으로 연출한 공간에 제네시스 엑스를 전시하고, 조명 및 음향 효과를 활용한 미디어 아트로 제네시스의 디자인 방향성을 고객에게 전달한다.

미디어 아트 퍼포먼스는 제네시스 엑스에 적용돼 주행의 시작과 끝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구(球) 형상의 전자 변속기, 크리스탈 스피어(Crystal Sphere)를 통해 시작과 끝을 고객에게 알린다.

약 10분으로 구성된 미디어 아트는 UV 조명과 레이저 조명을 통해 전시된 제네시스 엑스 주위로 제네시스 고유 디자인 요소를 떠올리게 하는 다양한 패턴을 보여준다.

전시 공간은 ▲‘뉴욕 콘셉트’, ‘에센시아 콘셉트’ 등 역대 콘셉트카 이미지ㆍ영상 전시와 ▲여러 개의 선으로 두 줄 디자인을 강조한 공간을 거쳐 ▲제네시스 엑스 콘셉트카 전시ㆍ미디어 아트 ▲제네시스 엑스의 ‘여백의 미’를 강조한 실내 디자인과 크리스탈 스피어를 계승한 GV60의 이미지ㆍ영상 전시로 이어진다.

순차적 공간 구성을 통해 제네시스는 브랜드의 디자인 비전이 정체성으로 정립되는 과정을 연출했다.

제네시스는 서울 전시가 끝난 뒤 ▲제주시 구좌읍 소재 ‘공백’(10/29 ~ 11/7)과 ▲부산시 영도구 소재 ‘피아크’(11/12 ~ 21)에서 로드쇼를 이어간다.

전시를 관람하고자 하는 고객은 14일부터 ‘네이버 예약’을 통해 원하는 날짜와 시간대를 예약할 수 있으며 방문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제네시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genesisworldwide 참조)

제네시스 관계자는 “제네시스 엑스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방향성을 보여주는 모델”이라며 “이번 전시를 통해 고객들이 제네시스가 추구하는 디자인 방향성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철 기자 ohch@electimes.com        오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자동차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1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