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산학협력 성과 널리 알린다...제 21회 산학협동 산업기술대전 개막
박건수 산기대 총장 “전시회 계기로 산학협력 선순환 구조 이어나갈 것”
정재원 기자    작성 : 2021년 10월 13일(수) 15:34    게시 : 2021년 10월 13일(수) 15:35
제21회 산학협동 산업기술대전에서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대학과 기업이 함께 만드는 축제인 ‘제21회 산학협동 산업기술대전’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 주최로 13일 개막식을 연다. 대전은 14일까지 이틀간 종합전시관(산기대 체육관)에서 운영된다.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산학협동 산업기술대전’은 산기대 재학생들의 작품 및 대학과 기업 간 상호협력을 통해 개발된 제품 등을 전시함으로써 산학협력 성과를 널리 알리는 한마당 축제다.

특히 올해 전시회에서는 산기대의 교육혁신 체험을 위한 메타버스 기반 ‘퓨쳐 VR Lab’으로 미래 교육을 체험할 수 있는 체험관과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가적 대학답게 지역협업 부스도 함께 운영되며 전체 50개 부스에(온라인 전시관 포함) 총 441개 작품이 전시됐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따른 전시장 출입 인원 제한으로 온라인 디지털전시관을 통해 전시관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관람할 수 있게 했으며 실시간 유튜브 온라인 중계도 진행됐다.

이번 산업기술대전에서는 이륜 로봇이 주행 중 넘어져도 스스로 자세를 복구할 수 있는 기술을 적용한 ‘밸런싱 로봇’과 ‘볼 로봇’을 개발한 메카트로닉스공학과 학생팀과 산기대와 기업 간 협업으로 이루어진 산학협력작품으로 ‘선형모터 회전순환 반송시스템’을 개발한 가족회사 져스텍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는 등 총 39개 작품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박건수 산기대 총장은 “그동안 땀과 노력으로 훌륭한 작품과 산학협력의 결과물을 출품한 학생과 기업관계자에게 격려와 축하를 보낸다”며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산업을 선도할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기업과의 공동 R&D로 사업화 및 애로 기술 지원을 확대하여 기업 성장에서 학생취업으로 이어지는 산학협력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가겠다고”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는 박건수 산기대 총장과 임용택 학교법인 이사장을 비롯해 김상모 산업통상자원부 국장, 임병택 시흥시장, 박춘호 시흥시의회 의장, 안광률 경기도 의원, 최종태 한국산업단지공단 경기지역본부장, 김태정 시흥산업진흥원장, 조병결 경기반월시화 스마트그린산단사업단장, 김승원 한국표면처리 도금기자재협회장, 이정익 ITP총동문회장 등이 참석했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업ㆍCEO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1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