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안병옥 전 환경부차관, 제17대 환경보전협회 회장 선출
만장일치로 선출…4월 15일부터 3년 임기 시작
최근주 기자    작성 : 2021년 04월 05일(월) 16:48    게시 : 2021년 04월 07일(수) 10:15
환경보전협회 안병옥 회장. 제공:환경부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 환경보전협회 신임 회장으로 안병옥 전 환경부차관이 선출됐다.

지난 2일 개최된 환경보전협회 임시 총회에서 대의원 만장일치로 안병옥 전 환경부차관이 제17대 환경보전협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안병옥 신임 회장의 임기는 오는 15일부터 시작되며 앞으로 3년간 환경보전협회를 이끌게 된다.

환경보전협회는 1978년 「환경정책기본법」에 따라 설립됐으며 2017년에 기타공공기관으로 지정됐다.

안병옥 신임 회장은 서울대 해양학 학사, 석사를 취득하고 독일 뒤스부르크-에센대학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UNEP 에코피스리더십센터 평화협력 분과장(2006~2011년), 시민 환경연구소 소장(2014~2017년), 제16대 환경부 차관 등을 지냈다.

안병옥 신임 회장은 앞으로 “환경부 산하 공공기관으로서 현재 수행 중인 4대강 수변 구역 관리, 환경교육 분야와 더불어 탄소 중립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 등 정부 환경정책을 뒷받침 할 수 있는 기관으로 기능과 역할도 강화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근주 기자 ckj114@electimes.com        최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인사·동정·부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