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건협 서부, 유방암 AI 진단 보조 솔루션 도입
윤정일 기자    작성 : 2021년 03월 05일(금) 10:50    게시 : 2021년 03월 05일(금) 10:51
[전기신문 윤정일 기자]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원장 최중찬, 이하 건협서부)는 유방촬영에서의 판독오류를 줄이고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지난 2월 26일 유방암 인공지능(AI)판독보조시스템 (루닛 인사이트 MMG)를 도입했다.

의료 인공지능(AI)기업 루닛(대표이사 서범석)에서 개발한 루닛 인사이트 MMG는 유방촬영술 검사의 영상 판독을 보조하기 위해 딥러닝 기반의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적용, 영상을 자동으로 분석하도록 설계된 의료영상 진단 보조 소프트웨어다.

발생 가능성이 있는 모든 병변을 검출해 의사의 최종 판정에 도움을 주기 위한 시스템이다.

유방암으로 의심되는 종괴(Mass), 미세석회화(Microcalcification) 등의 병변을 검출하도록 설계됐으며, 유방암의 존재 가능성이 확률값으로 제시된다.

건협서부 영상의학전문의 이정숙 과장은 “유방촬영에서의 판독오류뿐만 아니라, 유방초음파 검사의 지표로서도 활용도가 높아 유방초음파에서의 유방암 오진 예방에도 상당한 가치가 있다”고 전했다.

건협서부 최중찬 원장은 “우수한 성능의 유방암 AI진단 보조 솔루션 도입을 위해 철저한 검증과정을 걸친 결과 루닛 인사이트 MMR를 도입하게 됐다”며 “이번 루닛의 인공지능(AI)기반 판독보조시스템 도입으로 건협은 한 차원 더 높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건협은 전국 주요 시·도에 16개 건강증진의원을 두고 있는 건강검진전문기관으로, 국가건강검진, 종합검진, 맞춤형 건강검진, 예방접종, 보건증 건강진단 등을 시행하고 있다.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세무ㆍ건강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