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송하예, 배우 지수 저격? 박경 학폭 때도…논란 "가요계 발도 못 붙이게 하겠다"
심지원 기자    작성 : 2021년 03월 04일(목) 16:21    게시 : 2021년 03월 04일(목) 16:21
송하예 지수 저격 (사진: 인스타그램)
송하예 지수 저격 논란이 터졌다.



오늘(4일) 배우 지수가 학폭 논란을 인정한 뒤, 가수 송하예가 학폭과 관련된 글을 남겨 '지수 저격 논란'에 시달리게 됐다.



이에 송하예가 '사재기' 저격을 받았던 가수 박경 학폭 논란과 관련된 것이라는 주장이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박경은 송하예 외 다수의 가수들 실명을 언급, '사재기' 저격을 이어갔고, 이후 학폭 논란에 시달리게 되자 일부 팬들은 "송하예 측이 보복성 폭로를 한 게 아니냐"라는 주장을 전했다.



이후 연예기자 출신 이진호는 '송하예 소속사 대표 녹취록 공개'라는 글과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이성권 대표로 추측되는 남성은 "박경은 내가 잡은 게 있어서 죽일 거다. 원래 학폭 당한 사람 찾았다. 사이버 장의사한테도 부탁하고. 이걸로 죽여야 한다. 가요계 발도 못 붙이게 하겠다"라며 분노했다.



이성권 대표는 이에 대해 "혼내주고픈 마음은 있었지만 사실이 아니다. 박경 쪽하고 아무 것도 아는 사이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한편 송하예는 '지수 저격 논란'에 대해 "학폭을 당한 기억이 있어 올린 것일 뿐 누구를 저격한 것이 아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연예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