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제주도, 일주도로변 취락지구 가로등 280개 신설
윤재현 기자    작성 : 2021년 03월 01일(월) 11:08    게시 : 2021년 03월 01일(월) 11:08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제주특별자치도는 구국도 일주도로 주변 취락지구의 야간 교통사고 예방 및 마을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2021년 밝은도로 조성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밝은도로 조성사업은 일주도로변 취락지구 중 가로등이 설치되지 않아 보행자들이 야간 통행시 불편을 느끼고 교통사고 위험이 많아 지역 주민 및 운전자들로부터 가로등 설치 요청을 받은 지역을 대상으로 17년부터 연차적으로 시행하는 사업이다.

올해에도 밝은도로 조성을 위해 한림읍 등 8개 읍‧면 8.1㎞ 구간에 사업비 17억원을 투자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가로등 280주 시설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도로 정비사업이 추진중인 평화로 1.4㎞ 구간에도 사업비 12억을 투자해 조명시설 확충을 계획하고 있다.

이창민 도 도시건설국장은 “밝은도로 조성사업이 제주경찰청 등 유관기관으로부터 교통사고 및 범죄를 예방하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음은 물론 지역주민의 호응도가 높다”며 “앞으로도 밝은도로 조성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제주특별자치도를 명실상부한 국제 안전도시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