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SK건설, 해외 인프라 PPP사업으로 3년 연속 글로벌 금융상 수상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PFI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로 선정
18년 터키 차나칼레 교량∙도로, 19년 영국 실버타운 터널 공사에 이어 3년 연속 수상
나지운 기자    작성 : 2021년 02월 23일(화) 10:55    게시 : 2021년 02월 23일(화) 21:03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공사현장의 모습
[전기신문 나지운 기자] SK건설이 추진 중인 해외 인프라 민관협력(Public Private Partnership, 이하 PPP)사업이 유럽에서 성과를 내고 있다.

SK건설은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Almaty Ring Road) 사업이 글로벌 금융 전문지인 PFI(Project Finance International)로부터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Europe Transport Deal of the Year)’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로써 SK건설의 해외 인프라 PPP사업이 3년 연속 PFI의 글로벌 금융상을 수상하게 됐다. 앞서 2018년과 2019년에는 각각 터키 차나칼레 교량·도로 사업과 영국 실버타운 터널 사업이 수상했다.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은 카자흐스탄의 경제수도인 알마티의 교통 혼잡을 해소하기 위해 총연장 66km의 왕복 4~6차로 순환도로와 교량 21개, 인터체인지 8개를 신설하는 인프라 PPP사업이다. 총 사업기간은 20년으로 공사기간 50개월, 운영기간 15년 10개월이다. 준공하고 운영한 뒤 정부에 이관하는 BOT방식으로 진행하며, 정부가 운영기간 중 확정 수입을 지급하는 AP(Availability Payment) 방식이다.

SK건설은 앞서 지난 2018년에 한국도로공사, 터키 알랄코(Alarko), 마크욜(Makyol)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카자흐스탄 산업인프라개발부(MIID)와 알마티 순환도로의 건설과 운영에 대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작년 8월에 공사에 착수했으며 현재 공정률은 약 15%다. 오는 2024년 9월 준공 예정이다.

SK건설은 현재 다수의 해외 인프라 PPP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터키에서는 유라시아 해저터널을 2016년 12월에 준공해 현재 운영 중이며, DL이앤씨와 함께 수주한 차나칼레 교량∙도로는 2022년 초 개통을 목표로 공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영국 런던 템스강 하부를 관통하는 실버타운 터널도 2025년 개통을 목표로 현재 시공 중이다.

안재현 SK건설 사장은 “SK건설의 해외 인프라 PPP사업이 3년 연속 글로벌 금융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라며 “글로벌 디벨로퍼로서 유럽뿐만 아니라 전 세계 다양한 지역에서 사업 기회를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나지운 기자 abc@electimes.com        나지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건설·SOC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3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