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이용호 의원, ‘소기업·소상공인 판로확대법’ 대표발의
소기업·소상공인·중소기업협동조합 우선구매목표제 도입
공공기관 조달시 공동사업제품 우선계약 가능토록 개선
김광국 기자    작성 : 2021년 02월 15일(월) 16:21    게시 : 2021년 02월 16일(화) 09:34
[전기신문 김광국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인 이용호 의원(무소속, 전북 남원·임실·순창)은 총선공약이행법안으로서 공동사업제품 우선구매목표제를 도입하고 공공기관이 대통령령에 정하는 물품 조달 시 공동사업제품을 우선 조달 계약하도록 하는 내용의 ‘공동사업제품 판로지원법(중소기업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이 의원은 “소기업·소상공인들이 협동조합과 함께 생산한 제품의 구매실적을 높이고 이들이 함께 성장하기 위해서는 최소한의 판로 수단을 법에 명시해야 한다”며 “이번 개정안을 계기로 보다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공동사업제품 우선구매제도 운영이 가능해지는 한편, 명실공히 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성장 희망사다리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인사·동정·부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3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