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LG 사이니지, 巨匠의 혼 생생하게 담다
故 김환기 화백 미디어 전시회에 LED 사이니지, LG 올레드 TV 등 설치
자발광 올레드의 섬세한 화질과 압도적 명암비로 거장의 작품 재탄생
윤정일 기자    작성 : 2021년 01월 18일(월) 12:57    게시 : 2021년 01월 18일(월) 12:58
LG전자가 서울 송파구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6층 아트홀에서 열리고 있는 故 김환기 화백 작품 미디어 전시에 LED 사이니지, 올레드 TV 등을 설치했다. 모델들이 전시장 외부 롯데월드타워 야외 공간에 실외용 LED 사이니지를 이어 붙여 만든 가로, 세로, 높이 각 6미터 크기의 미디어큐브를 통해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LG전자가 LG 사이니지의 혁신 기술을 알리는 프리미엄 마케팅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서울 송파구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6층 아트홀에서 열리고 있는 故 김환기 화백 작품 미디어 전시 ‘UNIVERSE_WHANKI 1-Ⅰ-21’에 LG LED 사이니지, LG 올레드 TV 등을 설치했다.

관람객들은 LG LED 사이니지와 LG 올레드 TV의 생생한 화질로 김환기 화백의 작품과 그의 작품 세계를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전시는 단순히 작품을 감상하는 데 그치지 않고, 다양한 첨단 기술을 통해 관람객들이 작가의 삶과 작품 세계를 경험할 수 있도록 체험 전시 컨셉으로 구성됐다.

LG전자는 전시장 안쪽에 실내용 LED 사이니지(시리즈명: LAPE)를 가로∙세로 2.1미터 크기로 구현했다.

이 제품은 ▲독자 개발 화질 알고리즘 ▲16비트 컬러 프로세싱 ▲3,840헤르츠(Hz) 주사율 등을 적용해 화질이 뛰어나다.

LG전자는 LG 올레드 TV를 포함한 프리미엄 TV 10여 대도 공급했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고, 이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압도적 명암비와 블랙 표현, 완벽에 가까운 시야각 등으로 예술 작품을 표현하기에 제격이다.

또 LG전자는 롯데월드타워 야외 공간에 실외용 LED 사이니지(시리즈명: GSCD)를 이어 붙여 가로∙세로∙높이 6미터 크기 ‘미디어큐브’도 구현했다.

이 제품은 연결 부위의 간격을 줄이는 ‘90° 코너 설계’를 적용, 사용자가 제품을 직각으로 연결해 설치하는 경우 모서리 부분의 화면 이질감이 덜하다. 사이니지를 건물 모서리에 둘러 설치할 때 특히 유용하다.

최대 밝기는 5,000니트(nit, cd/㎡), 초당 화면 출력 횟수를 나타내는 화면 재생율은 3,840헤르츠(Hz)에 달해 밝은 야외에서도 콘텐츠를 매끄럽고 생생하게 표현할 수 있다. IP65 규격에 해당하는 방진·방수 기능도 갖췄다.

배석형 LG전자 BS마케팅실장은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는 LG 사이니지의 혁신 기술력을 알리기 위한 프리미엄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가전ㆍ통신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3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