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포스코인터, 유망 중소벤처·스타트업 해외 진출 지원
인공지능, 바이오헬스 등 25개업체 선정
윤병효 기자    작성 : 2020년 12월 02일(수) 10:47    게시 : 2020년 12월 02일(수) 10:48
포스코인터내셔널 직원들이 온라인으로 중소벤처기업과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수출상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중소벤처와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에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일 창업진흥원과 온라인으로 ‘중소벤처기업-스타트업 수출지원 상담회’를 개최하고 중소벤처기업과 스타트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에 앞장서며 ‘기업시민’ 이념 실천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상담회 대상 기업은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중소·벤처기업과 협업을 위해 개설한 ‘글로벌 마케팅 협업포털’과 창업진흥원을 통해 모집이 이뤄졌다. 우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해외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공지능, 바이오헬스, 스마트시티, 친환경, 제조 등 유망 기업 총 25개 업체가 선정됐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지금까지 쌓아온 전세계 네트워크와 다양한 사업경험을 바탕으로 상담회에서 해외 마케팅, 분쟁해결 및 수출계약서 작성, 수출입금융·외국환거래법, 수출·적하보험, 국제조세 등 해외 진출에 필요한 실질적인 컨설팅을 제공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과 창업진흥원은 민·관 협력모델을 구축해 스타트업의 해외 실증 사업 기회를 제공하고 중소벤처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나아가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유망 스타트업과 우수 중소벤처기업의 성공을 위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우수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가진 창업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미래 먹거리 발굴에도 나설 방침이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민·관 협력으로 역량을 보유한 국내 기업들이 해외시장을 공략하며 더 큰 도약을 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했다”며, “대기업의 노하우와 창업기업의 우수 아이디어를 결합해 코로나19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건강한 산업 생태계를 만들어나가며 ‘기업시민’ 이념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병효 기자 chyybh@electimes.com        윤병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자원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4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