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엠플러스 3분기 실적, YoY 매출 48%, 영업이익 161%, 당기순이익 251% 상승
영업이익률 11% ... 영업이익률 회복되며 내실 있는 성장세 보여
윤재현 기자    작성 : 2020년 11월 12일(목) 10:40    게시 : 2020년 11월 12일(목) 10:40
파우치형 2차전지 조립공정 자동화기기를 제작하는 코스닥 기업 엠플러스(259630)는 12일 3분기 영업실적을 공시했다. 엠플러스는 이번 공시에서 3분기 실적이 매출액 442억 원, 영업이익 48억 원, 순이익 32억 원이라고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각각 47.7%, 161.3%, 251% 성장한 기록이다.

분기 실적으로는 매출, 영업이익, 당기 순이익 모두 사상 최대 실적이다. 누적 매출액은 1,074억 원에 달해 작년 3분기까지의 누적 매출액인 749억 원에 비해 43.4% 성장했으며, 작년 매출 총액인 1,043억 원을 넘어 이미 창사이래 최고 실적을 2년 연속 갱신했다.

엠플러스는 이와 같은 성장세의 원천으로 전기자동차 성능 향상을 위해 대형화되는 배터리셀 변화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기술력, 우수 고객사를 중심으로 활발한 영업활동을 전개한 점, 지속적인 원가절감 노력 등을 뽑았다.
실제로 엠플러스는 지난 10월 ‘소부장 강소기업 100’ 2차 선정에서 유일한 2차전지 파우치형 조립장비기업으로 선정되며 사업성과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엠플러스 관계자는 “작년에는 매출액 갱신에도 불구하고 2퍼센트 중반대의 영업이익률을 기록했지만, 이번 분기에 10.9%로 회복하며 향후에도 이런 좋은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Industry 4.0에 맞춘 스마트 장비, 수소연료전지 장비의 고도화 등을 통해 기술 경쟁력이 있는 기업, 꾸준히 성장하는 기업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ESSㆍ배터리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1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