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허성무 창원시장, 수소 기업 잇따라 방문
수소연료전지 분야 세계최고 기술 보유 범한산업 방문
연료전지시스템 상용화 및 양산화 촉진 등 논의…11일엔 이엠솔루션
윤재현 기자    작성 : 2020년 09월 17일(목) 00:47    게시 : 2020년 09월 17일(목) 00:57
허성무 창원시장은 정부 그린뉴딜 정책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수소 관련 기업들을 잇따라 방문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해법 찾기에 고심하고 있다.

허 시장은 15일 수소연료전지 선도기업인 범한산업(주)을 방문해 수소 연료전지 분야 등과 관련해 심도깊은 논의를 펼쳤다. 앞서 지난 11일에도 수전해 기업 이엠솔루션을 방문했다.

지난 7월 정부는 2040년까지 연료전지 국산화율 90% 달성 및 분산형 연료전지 보급 확대 내용을 담은 ‘수소산업 생태계 경쟁력 강화방안’을 발표하고 친환경 선박 기술개발 내용을 담은 ‘한국판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허 시장은 범한산업이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기술개발 및 상용화를 통해 향후 수요증가가 예상되는 건설기계, 선박 등 수송용 연료전지와 건물용 연료전지 분야 선도기업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범한산업은 1990년 설립된 선박 및 발전설비용 고압 압축기 전문 생산기업으로, 지난해 물적분할을 통해 범한퓨얼셀을 새롭게 설립하고 수소연료전지 분야에 진출하여 수소산업 관련 비즈니스를 빠르게 확장하고 있다.

범한퓨얼셀은 공기압축기 분야에서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잠수함용 연료전지를 독일 지멘스에 이어 세계 두 번째로 개발하여 2019년도 산업통상자원부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으며, 2톤급 굴삭기 연료전지 개발도 성공하여 중대형 건설기계용 연료전지 개발을 준비하고 있다.

그리고 전국에 다수의 수소충전소를 구축하고 있으며, 도시가스와 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는 건물용 연료전지 분야에도 진출하여 2019년 50기, 2020년 110기를 수주하는 등 앞으로는 정부지원 없이 자립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허 시장은 정영식 범한산업(주) 대표이사와 간담회를 갖고 “정부 그린뉴딜과 수소경제활성화 정책의 일환인 수소연료전지 기술개발 및 활용 분야를 범한퓨얼셀이 선도하여 국가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기업의 연구개발 및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원시는 지난 7월 28일 ‘2040 수소 중심 새로운 창원」’비전을 발표하고 수소산업 육성 및 기업 간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범한산업을 포함한 7개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9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