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소부장 강소기업100’ 2차 모집에 77개사 몰려
중기부, ‘소부장 강소기업 100’ 2차 모집 마감
경쟁률 17.3대 1…9월 중 45개사 내외 선정
김광국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06일(월) 16:08    게시 : 2020년 07월 06일(월) 16:08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 단계별 선정 절차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지난 6월 25일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 2차 모집을 마감한 결과, 총 779개 중소기업이 참여해 17.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1064개 기업이 신청해 19.3대 1의 경쟁률로 55개사를 선정됐던 1차 결과와 비슷한 수준으로 R&D 사업의 평균 경쟁률이 4대1 임을 감안할 때 상당히 높은 수치라는 게 중기부의 설명이다.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은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와 최근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급변하는 글로벌 밸류체인에 대응하기 위해 소재·부품·장비 전문 중소벤처기업을 집중 육성하는 프로젝트이다.

중기부는 지난 5월 6일 45개사를 선정하기 위한 2차 공고를 진행했다.

지역별로 개최된 사업설명회(7회)에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입장 제한 조치에도 500여개 기업이 참여할 정도로 기업들의 관심이 높았다.

분야·지역별로 살펴보면, 기계금속 29.1%(227개), 전기·전자 22.5%(175개) 분야 중소기업의 지원이 많았다. 또 경기 35.6%(277개), 경남 13.9%(108개), 부산 8.1%(63개) 순으로 신청이 많았으며 경기·경남 지역이 절반을 차지했다.

매출액 기준으로는 100억 이하 47.4%(369개), 100억 초과 300억 이하 32.1%(250개) 순서로 기업의 참여가 많았다.

신청한 기업 중 56.9%(443개)가 지난 1차 공고에 참여하지 않았던 기업으로 절반 이상이 강소기업에 신규로 도전하고 있다.

아울러 수요기업에서 추천한 기업은 전체 63%로 중기부는 평가를 진행하면서 수요기업과 구매 연계 가능성 등을 검토해 우대할 예정이다.

중기부는 향후 서면평가, 현장평가, 심층평가 등을 거쳐 늦어도 9월 중에는 45개사 내외 강소기업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