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알티캐스트, ‘라이디어’ 플랫폼 상용화…모빌리티 시장 공략 본격화
휴맥스모빌리티의 B2B 카셰어링 서비스 ‘카플랫 비즈’에 적용
이근우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03일(금) 17:17    게시 : 2020년 07월 03일(금) 17:17
알티캐스트의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라이디어’.
알티캐스트가 휴맥스모빌리티의 법인용(B2B) 카셰어링 서비스 ‘카플랫 비즈’에 통합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라이디어(RAiDEA)’를 적용한다.

알티캐스트가 론칭한 라이디어는 자동차, 오토바이, 자전거, 킥보드 등을 대상으로 B2C, B2B 및 P2P 서비스를 라운드 트립, 원 웨이, 프리 플로팅 방식으로 제공할 수 있는 ‘올인원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라이디어는 서비스를 확장할 때마다 플랫폼을 수정·변경해야 하는 어려움없이 라이선스 구매만으로 빠르고 손쉽게 서비스를 확장할 수 있다.

또 모빌리티 관련 다양한 부가서비스(보험 할인, 전기차 충전, 세차, 발렛, 정비 등)와 유연하게 연동할 수 있도록 설계돼 더욱 만족도 높은 서비스가 가능하다.

업계에 따르면 최근 공유 모빌리티 서비스의 발전과 함께 모빌리티 산업에서 주차장을 모빌리티 허브로 만들기 위한 다양한 노력이 진행되고 있다.

알티캐스트도 이러한 흐름에 맞춰 모든 주차장 사업자를 하나의 플랫폼으로 연결해 공유 모빌리티 및 자율주행 서비스의 거점으로 제공할 수 있는 ‘라이디어 모빌리티 허브 플랫폼(MHP)’을 국내 주차장 운영 1위 사업자인 ‘하이파킹’을 통해 연내 선보일 예정이다.

조미성 알티캐스트 MSP 사업 부문장은 “라이디어의 지향점은 글로벌 넘버원 모빌리티 플랫폼”이라며 “UBI 보험, 가변적 가격 책정, 수요 예측, 개인화 추천, 이상 탐지 등 인공지능(AI)·머신러닝 기반의 특화된 모빌리티 서비스 기능 제공을 통해 빠른 시장 안착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내뿐 아니라 현재 중동 및 동남아시아의 메이저 카셰어링 오퍼레이터(CSO)와의 계약을 앞두고 있어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 확장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휴맥스 그룹은 적극적인 투자와 인수합병(M&A)을 통해 신사업 확장에 집중해왔다. 최근 주차장을 기반으로 한 전기차 충전 사업에 뛰어들면서 모빌리티 사업의 확장을 더욱 가속화하고 있다.

휴맥스 그룹은 주차장, 카셰어링, 전기차 충전 등 멀티 모빌리티 서비스 시장에 선제 대응하며 미래 모빌리티 사업 경쟁력 확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다양한 이동수단을 이용할 수 있는 ‘통합이동서비스(MaaS)’를 지향하고 있기 때문에 알티캐스트의 라이디어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멀티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복안이다.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