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시공&SOC
건설협회, 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초청 간담회 개최…종심제 개선 등 논의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6월 29일(월) 08:20    게시 : 2020년 06월 29일(월) 08:20
건설협회와 철도시설공단이 주최한 건설업계 간담회에서 주요 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건설협회(회장 김상수)가 6월 25일 건설회관에서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초청 건설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에 따른 건설업계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자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의 제안에 따라 개최된 것으로 한국철도시설공단은 매년 이와 같은 간담회를 마련해 건설업계의 어려운 점을 해소하는 데 나서고 있다는 전언이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 중 철도사업의 조기 추진 ▲저가 투찰 유도하는 종심제 가격평가 기준 개선 ▲시공사가 부담하는 민원의 범위 명확화 ▲하도급 강제하는 심사항목 폐지 ▲부실시공 예방 중심의 부실벌점 제도 운영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됐다.

김상수 회장은 “과거 국난 극복의 수단으로 SOC 투자를 잘 활용해 왔으므로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등 다양한 빅 프로젝트를 통한 건설투자 확대를 제안한다”면서 “저가 경쟁을 고착하는 제도들로 힘들어진 건설업계의 경영환경을 고려해 정책을 집행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상균 이사장도 “그동안 철도시설공단에서는 공정경제 활성화를 위해 부단히 노력해 왔으나 미처 챙기지 못한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전향적으로 검토해 합리적으로 개선하겠다”며 “건설업계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한 국가 경제 위기 속에서 경기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재정 적기 집행에 힘을 보태주시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대한건설협회 | 종심제 | 한국철도시설공단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9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