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한국철도, 노숙인 86명 일자리 제공…연말까지 역 광장 환경미화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6월 08일(월) 07:18    게시 : 2020년 06월 08일(월) 07:18
한국철도공사 대전 본사
한국철도공사가 역 주변 노숙인의 자립을 위해 서울·영등포·부산역 등 전국 7개 역 노숙인 86명에게 새 일자리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대상 인원은 서울역 25명, 영등포역 15명, 청량리역 5명, 안양역 10명, 대전역 10명, 대구역 6명, 부산역 15명 등이다.

한국철도는 ‘노숙인 일자리 지원’ 사업을 통해 연말까지 6개월간 자활 의지가 높은 노숙인에게 역 광장 환경미화 업무를 맡길 계획이다. 근무에 앞서 안전‧개인위생 관리 교육을 거치며 자활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한다.

이 사업은 한국철도가 지자체, 노숙인지원센터와 함께하는 사회공헌형 일자리 창출 모델이다. 한국철도가 일자리와 사업비용을 제공하고 지자체는 주거비·생활용품을, 노숙인지원센터는 근로자 선발과 사업 운영 등을 지원한다.

한편 한국철도는 지난 2012년 노숙인 일자리 지원 사업을 시작해 매년 점차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동안 320개 일자리를 창출해 442명의 노숙인을 지원했고 그중 147명이 안정적인 일자리를 찾았다는 전언이다.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은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과 항상 함께하고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노숙인 | 대전 | 한국철도공사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