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한국철도 ‘의료봉사자 철도 무임 수송’ 이용객 3000명 돌파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5월 29일(금) 12:59    게시 : 2020년 05월 29일(금) 12:59
KTX 운행 전경
한국철도공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지원하기 위해 시행한 ‘의료봉사자 철도 무임 수송’ 이용객이 3000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한국철도는 코로나19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인을 돕기 위해 지난 2월 28일부터 의료봉사자가 열차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 결과 5월 27일까지 3개월간 하루 평균 30여 건, 총 3024명의 의료봉사자가 열차를 타고 이동했으며 역 주차장도 무료로 이용했다. KTX 이용객이 2599명(85.9%), 무궁화호나 ITX-새마을 등 일반열차 이용객이 425명(14.1%)이다.

수도권에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됐던 대구지역(1346건, 44.5%)과 경북지역(372건, 12.3%) 간 이동이 가장 많았다. 주 이용구간은 KTX역을 중심으로 서울~동대구 구간이 517건(17.1%), 광명~동대구 구간이 200건(6.6%)으로 뒤를 이었다.

홍승표 한국철도 고객마케팅단장은 “의료봉사자의 헌신 덕분에 조금씩이나마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는 희망이 생긴다”며 “열차를 이용하시는 의료진들께 존경과 감사의 마음이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철도는 의료봉사자 열차 무료 이용지원과 함께 ▲창 측 우선 발매와 자유석 확대를 비롯한 사회적 거리 두기 적극 동참 ▲해외 입국자 전용 KTX 칸과 전용 버스 운영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에 힘을 보태고 있다고 전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TX | 코로나 | 한국철도공사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