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안산 시화공단,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재탄생’
SK텔레콤-산업기술대학교, 시화공단 내 중소기업 스마트 공장화 지원 맞손
4000여 기업에 스마트팩토리 교육·비용·연구 등 통합적 지원
강수진 기자    작성 : 2020년 05월 22일(금) 16:24    게시 : 2020년 05월 22일(금) 16:32
22일 한국산업기술대학교에서 진행한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SK텔레콤 최낙훈 Industrial Data 사업유닛장(왼쪽)과 한국산업기술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 류옥현 단장의 모습.
1만개 이상의 국내 제조기업이 밀집해 있는 안산 시화공단이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재탄생된다.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 이하 산기대)와 ‘안산 시화공단 우수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화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안산 시화공단 내 4000여 산기대 가족회사에게 스마트팩토리 구축 관련 교육과 비용, 후속 연구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안산 시화공단을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만들어 국내 제조업 혁신의 중심지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산기대 가족회사는 산기대가 기업체와 기술 및 정보 교류, 공동연구과제 수행 등 상생 협력을 위해 운영하는 프로그램에 가입한 기업이다.

SK텔레콤과 산기대가 지원하는 안산 시화공단 내에는 국내 제조기업의 약 25%를 차지하는 1만개가 넘는 제조기업이 밀집해 있다. 양측은 안산 시화공단을 스마트팩토리 클러스터로 육성하면 국내 제조업의 생산성이 향상되고 제조업 혁신 확산 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협력을 통해 SK텔레콤과 산기대는 중소 제조기업에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도입과 운영 시 필요한 맞춤 교육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자체 개발한 5G 기반 제조 기업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메타트론 그랜드뷰(Metatron Grandview)’를 제공하고 산기대는 이를 활용해 학내에 교육 공간을 구축하고 운영할 예정이다.

양측은 교육 공간에 컨베이어벨트를 설치하고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이용해 제조한 부품의 품질 검사 과정을 시연하는 등 실제 현장과 유사한 환경에서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노하우를 전달해 교육 참여 기업이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활용할 때 도움이 되는 실무형 교육을 제공한다.

또 중소 제조기업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도입 비용 부담을 줄여 혁신 속도도 높일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사업 참여 기업에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6개월간 무료 제공하고, 그중에 100개 기업에는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필요한 IoT 장비와 설치 비용도 지원한다.

이와 함께 양측은 메타트론 그랜드뷰 고도화와 후속 기술 개발도 협력해 추진한다. SK텔레콤은 이번 사업을 통해 수집한 데이터를 머신러닝으로 분석해 기존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참여 기업이 필요로 하는 추가 솔루션도 개발한다.

최낙훈 SK텔레콤 Industrial Data 사업유닛장은 “이번 협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제조 기업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국내 제조 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5G, AI 등 ICT 기술과 제조 기술의 융합을 통해 제조업 혁신을 전파하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류옥현 산업기술대학교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장은 “이번 산학협력모델이 스마트팩토리 인재양성과 교육환경의 다각화 측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5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