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서전기전 배전반 등 우수조달물품 49개 지정
조달청, 혁신제품 공공조달시장 진입 지원
송세준 기자    작성 : 2020년 04월 10일(금) 12:35    게시 : 2020년 04월 10일(금) 12:35
서전기전의 ‘진동·화재·습도·먼지·방전의 탐지 및 보호기능을 갖는 배전반(고압반·저압반·전동기제어반·분전반’ 등 49개 제품이 우수조달물품으로 새롭게 지정됐다.
조달청(청장 정무경)은 올해 첫 회차인 제1회 우수제품 지정 심사를 통과한 49개 제품을 우수조달물품(우수제품)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지정된 우수제품은 4월부터 오는 2023년 3월까지 기본 3년 동안 인정된다. 수출과 고용 등 요건이 충족되면 최대 3년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우수제품은 특허와 신제품(NEP), 신기술(NET) 등 기술개발제품을 대상으로 기술 및 품질 평가를 거쳐 지정한다.
현재까지 올해 3월 말 기준으로 유효 우수제품 수는 총 1237개다.
이번 우수제품에는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 6개 제품과 23개 창업·벤처 기업 제품이 포함됐다. 이들 제품은 혁신제품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위한 지원을 받게 된다.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은 미래자동차, 스마트시티, 에너지신산업, 드론, 스마트공장, 핀테크, 바이오헬스, 스마트팜 분야이다.
우수조달물품 제도는 기술·성능이 뛰어난 중소·벤처기업의 기술개발 제품의 공공판로를 지원하는 제도다. 2019년 연간 구매액은 약 3조2000억원이다.
2017년 2조6000억원, 2018년 2조7000억원 등 해마다 늘고 있다.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받은 기업은 국가계약법령 등 관련 법령에 따라 수의계약 등을 통해 각 수요기관에 지정 물품을 공급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나라장터 엑스포, 해외조달 시장개척단 등 조달청이 제공하는 다양한 국내·외 조달시장 진출 프로그램도 지원받는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올해 핵심 키워드를 ‘혁신·디지털·글로벌’로 설정해 조달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정 청장은 “우수조달물품 지정 심사 시 혁신성장 선도 제품군‘에 대해선 별도 심사트랙을 신설해 혁신성을 인정받은 기술제품이 우수제품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제도를 운영, 우리기업이 글로벌 조달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5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