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 열화상차량 타고 직접 점검
안전 강화 지시…열원설비 특별 점검 실시

오철 기자    작성 : 2020년 04월 01일(수) 17:47    게시 : 2020년 04월 01일(수) 17:47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이 열화상카메라차량을 타고 열수송관을 점검했다.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이 봄철 해빙기를 맞아 직접 열화상카메라차량을 타고 점검하는 등 열수송관 안전 강화에 열을 올렸다.

서울에너지공사는 지난달 10일부터 18일까지 서울에너지공사 서부, 동부지사와 마곡지사에서 특별 안전점검을 시행했다고 1알 밝혔다.

김중식 사장은 취임식부터 밝혀온 최우선과제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직접 차량을 이용한 열수송관 안전관리시스템 및 신정플랜트 설비까지 점검에 나섰다.

김 사장은 이 자리에서 “안전과 환경기능을 획기적으로 강화해달라”라며 “집단에너지 시설별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한 재난·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이날 안전점검은 ▲해빙기 지반 약화에 따른 구조물 손상 및 열수송관 지반침하 등 해빙기 취약시설 정밀점검 ▲미사용·휴지 설비대상 등 안전관리 취약분야 정밀점검 ▲화재 취약시설 정밀점검 등을 중점으로 추진됐다.

김중식 사장은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안전관리체계를 더욱 강화해 안전관리 전문화 및 내실화를 도모해야 한다”라며 “미사용‧휴지설비에 대해서도 활용방안을 면밀하게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오철 기자 ohch@electimes.com        오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5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