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서울반도체, 4분기 연속 2800억원대 매출 실현
작년 4분기 2809억원 매출과 139억원 영업이익 기록
잠정 연간매출은 1조1295억원 달해
올 1분기는 2400~2600억 매출 전망
윤정일 기자    작성 : 2020년 02월 12일(수) 17:19    게시 : 2020년 02월 12일(수) 17:20
글로벌 LED 전문기업인 서울반도체(대표 이정훈)는 2019년 4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809억원, 영업이익 139억원을 각각 기록해 연간 1조1295억원의 매출과 496억원의 영업이익을 잠정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인한 세계경제 둔화와 제품가격 하락으로 연간 매출이 전년 대비 5% 감소했으나 혁신기술 개발 강화와 고부가가치 제품 판매 비중을 높이는 비즈니스 효율화로 5% 내외의 영업이익을 실현했다.

실적을 제품군별로 보면 일반 조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하락했으나 고부가가치 제품인 자동차 조명 부문은 지속적으로 성장해 이익률 방어에 주요한 역할을 했다.
정보기술(IT) 부문의 TV, 모니터 등 디스플레이 제품은 슬림화 추세에 따라 와이캅(WICOP) LED수요가 증가해 두 자릿수 이상 성장세를 보였다.

서울반도체와 서울바이오시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와이캅은 기존 칩 스케일 패키지(CSP)와 달리 직접 일반조립 라인에서 실장해 추가 패키지 공정이 필요 없는 혁명적 기술이다.
특히 이 실적은 인건비, 제조경비 등 여러 비용이 타국의 3~5배 수준인 한국에서 제품을 생산하면서 이룬 성과다.
서울반도체 측은 연구개발(R&D) 비용을 절반으로 줄여도 경쟁사 대비 2배 내외로 기술개발에 투자하는 것이며 이는 두 자리수의 영업이익도 가능한 경쟁력이라고 강조했다.
서울반도체는 2019년 말부터 R&D 비용 축소를 추진하고 있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2020년 1분기에 2400억원에서 2600억원 사이의 매출 목표를 제시한다”며 “코로나 바이러스 등의 사회적 이슈와 1분기 계절적 비수기로 전 분기 대비 -7%에서 -15%로 감소한 가이드를 제시한다”고 말했다.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서울반도체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