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뉴스&피플
서울시 재활용품, 폐비닐‧폐페트병 분리배출 시행…“자원 재활용률 UP”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1월 28일(화) 16:31    게시 : 2020년 01월 28일(화) 16:31
서울특별시가 2월부터 재활용품 배출 시 폐비닐과 음료‧생수 투명 폐페트병을 다른 재활용품과 별도 분리해 버리는 ‘분리배출제’를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제도는 자치구별로 2월 중에 시행한다.

특히 단독주택과 상가는 매주 목요일에 배출‧수거하는 ‘요일제’를 적용한다. 이 두 품목을 제외한 다른 재활용품은 목요일을 제외한 다른 요일에 배출해야 한다.

다만 자치구에 따라 기존 재활용품 배출 요일에 목요일이 포함되지 않는 지역에선 금요일에 폐비닐과 폐페트병 배출‧수거 요일제를 시행할 예정이다.

‘폐비닐 분리배출 요일제’는 서울시가 지난 2018년 발표한 ‘일회용 플라스틱 없는 서울 종합계획’ 중 하나다. 서울시는 2018년 하반기부터 시‧구 및 관련 업계 회의, 사례 조사 등을 통해 폐비닐 분리배출 요일제를 준비해왔다.

서울시는 요일제 시행으로 비닐, 투명 페트병 수거부터 공공선별장에서의 처리까지 별도로 진행돼 비닐, 페트병뿐만 아니라 다른 재활용품 전체의 재활용률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단독주택과 상가는 모든 재활용품을 한 번에 배출하고 있다. 이러는 경우 비닐에 묻어 있는 오염물질이 다른 재활용품에도 묻어 타 품목의 재활용률을 떨어뜨리는 문제가 있었다.

서울시가 2018년 자치구 공공선별장을 조사한 결과 반입되는 폐기물 중 비닐이 약 50%를 차지했으며 택배 문화 발달 등으로 비닐 사용량이 점점 증가하는 추세다. 하지만 반입 폐기물 중 이물질 오염 등으로 재활용할 수 없어 폐기되는 쓰레기의 절반가량도 비닐이었다. 시는 단독주택‧상가에서 재활용품을 혼합 배출하는 것을 주요인으로 분석했다.

비닐은 재활용품목 중 대표적인 비유가성(非有價性) 품목으로 이물질 오염 등으로 재활용률이 낮고 오염물질을 타 품목에도 묻게 만들어 타 품목의 재활용률까지 저하하는 요인이다.

아파트(공동주택)의 경우에는 현재 플라스틱과 함께 버리고 있는 음료‧생수 투명 폐페트병을 요일과 상관없이 분리해 배출하면 된다.

서울시는 투명 페트병만 별도 분리해 수거하는 경우 고품질 폐페트병의 해외 수입을 최소화하고 국내산으로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페트병의 경우 2018년 기준 국내에서 생산되는 약 30만t 중 80%가 재활용(24만t)돼 재활용률이 높지만 다른 플라스틱과 혼합 배출되고 있어 고부가가치 재활용엔 한계가 있었다.

페트병 생산량 대비 약 10%(2만9000t)만 고품질 원료로 재활용되고 나머지 부족분은 주로 일본에서 연간 2만2000t이 수입되는 실정이다.

폐페트병 원료의 고부가 가치화는 장기적으로 재생섬유를 활용한 의류 등 재활용 유망산업을 육성하는 기반 구축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음료‧생수 투병 폐페트병 분리배출은 환경부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서울시를 비롯해 부산‧김해‧천안시, 제주도가 시범사업 지자체로 선정돼 시범운영 후 7월부터 전국 아파트(공동주택)로 확대된다. 단, 단독주택은 '21년 1월부터 전면 시행된다.

환경부는 올해 상반기에 이러한 내용을 담은 ‘재활용 가능 자원의 분리수거 등에 관한 지침’을 개정할 예정이다.

현재 환경부를 비롯한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에서 공동주택 폐페트병 별도배출에 필요한 수거 마대 등 물품 지원 방안을 마련 중이다.

요일제와 투명 폐페트병 분리배출은 자치구 상황에 따라 2월 중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김윤수 서울시 자원순환과 과장은 “올해 수도권매립지 반입 총량제를 시행함에 따라 생활폐기물 감량이 매우 중요해졌고 무엇보다 시민들의 동참이 중요하다”며 “자원의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폐비닐과 폐페트병 분리배출에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닐 | 서울특별시 | 페트병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1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