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뉴스&피플
울산박물관, 형광등 OUT LED IN…“관람 편의 올리고 유물 보호까지”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1월 20일(월) 16:32    게시 : 2020년 01월 20일(월) 16:32
울산박물관 LED 조명 교체 경관
울산박물관이 역사관의 전시 진열장 조명을 전면 변경하고 유물 일부를 교체해 21일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전시 진열장 LED(Light Emitting Diode) 조명 공사는 지난해 12월부터 진행해 20일 마무리된다.

박물관에 따르면 기존 조명인 형광등은 시간 경과에 따라 조도(밝기)의 차이가 생기고 전시된 유물에 손상을 입히는 경우가 많았으며 관리적인 면에서도 효율성이 떨어졌다.

이에 박물관은 전시 진열장 조명을 LED 조명으로 교체해 전시 유물 보호는 물론 관람객들이 보다 편하게 유물을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전기료 절약에과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또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유물을 선보이기 위해 역사관의 일부 유물을 교체했다.

신석기시대 대표적인 유적인 신암리 유적 출토유물을 추가해 신석기시대 부분을 확장했으며 울산지역에서 최초로 출토된 교동리 유적의 세형동검을 상설전에서 선보인다.

이밖에 영축사지 발굴조사를 통해 출토된 절터 유물들도 공개한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향후 다른 전시관도 LED 조명으로 변경할 계획”이라며 “박물관을 시민들이 편안하게 찾을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LED | 세형동검 | 울산박물관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4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