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뉴스&피플
제29차 韓-濠 에너지자원 협력위 3년 만에 개최…수소·재생E·가스·광물 협력 확대
박정배 기자    작성 : 2019년 11월 12일(화) 18:03    게시 : 2019년 11월 12일(화) 18:03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가 12일 호주 캔버라 하얏트 호텔에서 호주 산업혁신과학부·에너지환경부와 제29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실장급)는 1980년부터 이어져 온 양국 간 에너지·광물자원 분야 공식 협력창구로 정례적으로 양국을 오가며 개최된다. 지난 2016년 서울 개최 이후 3년 만에 열렸다.

이번 29차 협력위에서는 수소, 재생에너지, 가스, 광물 등에 대한 양국 간 에너지 분야 정책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수소협력 분야에서는 지난 9월 양국 정부가 체결한 ‘수소협력 의향서(Letter of Intent, LOI)’에 이어 민간기관 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 협력 MOU 체결을 통해 양국 간 수소협력을 양적‧질적으로 확대했다는 전언이다.

호주는 2020년 2월 수도인 캔버라에 ‘호주 1호 수소 충전소’를 완공할 예정이며 주(住) 정부가 현대차로부터 구매한 수소차 20대를 충전소 완공 시기에 맞춰 인도받아 관용차로 운용하는 등 수소 모빌리티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천연가스 분야에서는 국내 제2위 LNG 수입국 호주와 안정적인 LNG 수급을 위해 공조하기로 합의하고 호주와 공동 추진 중인 LNG 개발‧생산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재생에너지 분야에서는 양국이 모두 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만큼 정책 및 정보 교류, 공동프로젝트 등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광물 분야에서는 유연탄, 철광석 등 전통적인 광물자원 분야 뿐만 아니라 산업구조 변화에 따라 수요 확대가 예상되는 리튬 등 희유금속 분야로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양측은 ‘한-호 에너지 및 광물자원 MOU’를 갱신하고 민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 협력 MOU’ 체결해 양국 간 에너지 협력의 지평을 확대한다는 복안이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산업통상자원부 | 캔버라 | 호주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7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