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산업대전 기술 컨퍼런스 ‘풍성’
IEC61850 최신기술동향 등 세미나에 관심 집중
‘IEC61850 국제표준 및 최신기술동향’ 세미나 모습.
16~18일 열린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전기산업대전에선 다양한 분야의 국제 기술 컨퍼런스가 부대행사로 열리며 관람객들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16일 개막날에는 ‘IEC61850 국제표준 및 최신기술동향’ 세미나를 비롯해 ‘지능형 LVDC 핵심기술 컨퍼런스’, ‘HVDC 연구회 기술세미나’ 등이 개최됐다.
‘IEC61850 국제표준 및 최신기술동향’ 세미나는 IEC61850 관련 기관과 기업 실무자를 대상으로 전력시스템 관련 상호운용성 핵심표준과 관련 기술개발 동향과 향후 전망 등을 다뤘다.

‘IEC61850’은 전력 유틸리티 자동화를 위한 통신 네트워크·시스템 분야 전력망 지능화를 위해 디지털 변전소의 감시·보호·제어 등을 수행하는 전력설비와의 통신방식을 지원하는 국제표준이다.
장혁수 명지대학교 교수(IEC61850 표준기술연구회 회장)의 ‘IEC61850 소개, 국제표준 동향 및 향후전망’이라는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UCAIug 2019 IEC61850 IOP(상호운용성) 참가 및 동향(최성수 센터장, 한국전기연구원) ▲IEC61850 분산전원 표준동향(권영진 수석, 효성) ▲전력 분야 사이버보안기술 동향(김형천 실장, 국가보안기술연구소) ▲디지털변전소 IEC61850(제2판) 적용기술 동향 및 전망(김석곤 부장, 한전 전력연구원) ▲IoT· IEC61850을 고려한 전기설비 안전관리 시스템(정상진 책임, 한국전자통신연구원) ▲IEC61850 GOOSE 활용·성능시험(김진용 센터장, 한국산업기술시험원) ▲IEC61850 제2판의 적용방안·적합성 시험(임성정 책임, 한국전기연구원) 등이 발표됐다.

전기진흥회 관계자는 “IEC61850은 디지털변전소 자동화 시스템 통신 인터페이스로 시작해 전력유틸리티 전역에 걸쳐 국제표준으로 확산되고 있는 추세”라면서 “이번 세미나에서 지속적으로 진화 발전하고 있는 IEC61850 관련 최신 표준개발 방향과 IEC61850 제2판(ed 2.0) 적용방안 등 이슈들이 다뤄져 앞으로 국내 기술접목과 표준개발에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능형 LVDC 핵심기술 컨퍼런스' 모습.

‘지능형 LVDC 핵심기술 컨퍼런스’에선 국내 LVDC 산학연 전문가들이 기술교류와 사업 역량 강화를 모색했다.
국책 R&D 수행과제인 ‘지능형 LVDC 핵심기술개발 사업’에 대한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서거차도 DC실증, 한국전력의 DC 개발방향, 국제 표준화 동향 등을 심층적으로 다뤘다.

오승열 전자부품연구원 팀장은 “이미 선진국은 LVDC 국제표준 확보를 통한 시장선점을 위해 적극적인 투자를 벌이고 있다”면서 “우리나라도 DC부하증가, DC분산전원의 확대 추세에 맞춰 글로벌 기술경쟁력을 확보하려면 관련 기기 ·시스템 표준화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시그레 한국위원회가 주최한 ‘HVDC 연구회 기술세미나’에선 국내 HVDC 사업현황과 기술개발, 제주 넘버3 기술개요 및 운영방안, 대용량 전력변환기술 개발 현황, HVDC 케이블 R&D 동향 등이 소개됐다.
개막 이튿날인 17일 전력기기 미래기술컨퍼런스에선 30편의 신기술과 연구논문이 발표돼 전기산업계의 미래 방향을 제시했다.
작성 : 2019년 10월 17일(목) 14:56
게시 : 2019년 10월 17일(목) 14:58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