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고소득 유튜버 7명, 광고 수익으로 45억원을…눈길 "돈 때문에 아동학대까지 발생해"
(사진: 보람튜브 *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고소득 유튜버 7명이 45억 원 수익을 숨겨 화제다.

국세청은 10일 "지난해부터 고소득 유튜버 7명이 번 수익 45억 원을 감춰 탈세 혐의를 받고 있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광고 수익 누락'을 핑계로 45억 원이라는 어마어마한 금액을 숨겼고, 이는 유튜버들에게 고액을 창출케 하는 '광고 수익'에 대한 문제로 이어졌다.

광고 수익 문제는 탈세 혐의 외에도 아동용 채널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쳐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광고 수익을 고액으로 창출하기 위해 자극적인 영상을 뽑아내는 어른들이 있었기 때문.

최근 국내에서도 도로 한복판에서 장난감 차를 타는 아이, 아버지 지갑에서 돈을 훔치는 아이, 아빠 엄마의 강도 분장으로 눈물을 흘리는 아이 등의 콘텐츠가 문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유튜브 측은 "아동용 채널은 더 이상 개인 맞춤 광고 게재를 할 수 없다"라며 광고 중단을 알렸다.
작성 : 2019년 10월 10일(목) 10:27
게시 : 2019년 10월 10일(목) 10:27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0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