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SK이노베이션, 페루 광구 2개 매각…“1조2500억 자금 유동성 확보”
박정배 기자    작성 : 2019년 09월 27일(금) 17:53    게시 : 2019년 09월 27일(금) 17:53
SK이노베이션이 석유개발 자산 매각을 통한 신규 투자 재원 확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자금 유동성 개선을 기반으로 포트폴리오 혁신을 더욱 가속할 방침이다.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김준)은 27일 이사회를 열고, 페루에 소재한 88·56광구 등 2개 광구 지분을 매각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페루 시각 27일 보유 지분 전량(총 17.6%)을 플러스페트롤(Pluspetrol)사에 매각하는 PSA(Purchase and Sale Agreement)를 체결할 계획이다.

매각 금액은 10억5200만 달러(약 1조2500억 원)를 기본으로 내년부터 3년간 제품 시황에 따라 조건부로 추가금을 받게 된다.

페루 88·56광구는 남미 최대의 가스전으로 천연가스 생산부터 수송, 제품판매까지 수직 계열화를 완성한 사업이다. SK이노베이션은 페루 88·56광구에 대한 광권 계약을 각각 2000· 2004년 체결하고 2004·2008년부터 천연가스 및 석유 제품을 생산해 왔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현지시간 27일 플러스페트롤사와의 매매계약을 마무리하고 향후 페루 정부 승인을 거쳐 매각을 완료할 계획이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K이노베이션 | 페루 | 플러스페트롤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