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남부발전-무역보험공사, 나일즈 복합발전 참여 中企 지원 협약
수출이행 자금, 보증 등 지원
(왼쪽 세 번째부터)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16일 부산 남구 남부발전 본사에서 ‘중소·중견기업의 동반 해외 진출 및 기자재 수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나일즈 복합발전 사업을 통해 미국 시장에 함께 진출할 중소기업을 위해 한국무역보험공사(사장 이인호)와 힘을 합친다.

남부발전은 16일 부산 남구 본사에서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중소·중견기업의 동반 해외 진출 및 기자재 수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미국 미시간주 카스카운티에 1085㎿ 설비용량의 가스복합발전소를 건설, 운영하는 나일즈 복합발전 사업을 추진하는 남부발전은 국산기자재 수출 지원사업을 통해 미국에 함께 진출할 우수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무역보험공사는 수출 중소기업에 수출이행 자금, 보증을 지원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장점을 결합한 지원사업을 추진해 중소기업이 안정적으로 수출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한다.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은 “세계 최대 미국 시장으로의 진출은 그만큼 우리가 경쟁력을 갖추고 있고 앞으로도 세계 시장에서 더 사업을 확장할 수 있는 계기”라며 “글로벌 최대의 미국 선진 전력시장에 국산 기자재 사용을 활성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0억5000만달러(약 1조2400억원)가 투입되는 나일즈 복합발전 사업은 오는 2022년 준공돼 35년간 운영될 예정으로, 연평균 5억달러(약 6000억원)의 매출수익과 더불어 보일러, 변압기 등 국산 기자재의 안정적 해외 판로 확보와 이에 따른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클 것으로 전망된다.

기자재 수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남부발전 홈페이지 동반성장플랫폼을 통해 발주 예정 품목, 지원 내용을 확인하고 접수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남부발전 동반성장부(070-7713-8961)나 무역보험공사 중소중견지원팀(02-399-5318)으로 문의하면 된다.
작성 : 2019년 09월 16일(월) 18:16
게시 : 2019년 09월 16일(월) 18:17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0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