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미군 반환공여지 개발 활성화’ 공론화 위한 정책 토론회 열린다
17일 경기도 주관…국회의원 11명 공동 주최
결의문 낭독, 주제발표·토론 등 프로그램 진행
미군 공여지의 조기반환과 개발 활성화를 공론화하기 위한 국회 토론회가 17일 개최된다.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리는 토론회는 경기도과 주관하고 화성시, 파주시, 의정부시, 하남시, 양주시, 동두천시가 후원하는 이번 정책토론회에는 경기도 및 시군, 관계부처, 전문가, 지역주민 등 관계자 4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권칠승, 김성원, 김병욱, 박정, 송기헌, 유승희, 윤후덕, 이현재, 정성호, 조응천, 홍영표(가나다순) 등 11명의 국회의원들이 공동 주최자로 나서 미군 반환공여지 개발 활성화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에 주력한다.

먼저 소성규 대진대학교 교수가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을 위한 주한미군 공여지 개발지원 방안’을, 장윤배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반환공여구역 국가주도 개발방안’에 대해 각각 주제발표를 실시한다.

이어 허재완 중앙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김현수 단국대 교수, 최주영 대진대 교수, 강민조 국토연구원 책임연구원, 김경섭 행정안전부 균형개발팀장, 홍경진 환경부 토양지하수과장, 소성규 대진대 교수, 장윤배 경기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토론자로 나서 열띤 논의를 벌이게 된다.

이밖에도 ‘미군 반환공여지 국가주도 개발’의 조속한 추진과 제도개선을 통한 민간투자 활성화를 촉구하기 위한 ‘주한미군 공여구역 반환 및 국가주도 개발 촉구 결의문’을 낭독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정상균 균형발전기획실장은 “미군 반환공여지 개발은 70년 가까이 안보를 위해 희생을 감내해온 주민들을 위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실질적 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민선7기 들어 반환공여지 개발에 대한 민간투자 활성화를 위해 조세 감면, 군사시설 보호구역 해제 등 제도적 개선방안을 모색하고, 국가차원의 반환공여지 개발 활성화를 위해 올 10월부터 행전안전부가 추진할 ‘반환공여구역 조기 활성화 방안 마련(국가주도 개발)’ 정책연구에 전담기구 설립 및 특별회계 설치 등 도의 의견이 반영되는데 힘쓰고 있다.

특히 이재명 지사는 지난해 7월 열린 ‘청와대 정무수석과의 간담회’에 이어 8월 경제부총리 주재 ‘혁신경제 관계장관 회의’에서 반환공여지 국가주도 개발의 당위성을 강조하며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건의한 바 있다. 최근 7월 29일에는 파주시, 의정부시, 동두천시와 협약을 체결하고, 미군공여지의 조기반환과 국가주도개발을 촉구하기 위한 협력체계를 만들었다.
작성 : 2019년 09월 11일(수) 15:30
게시 : 2019년 09월 11일(수) 15:35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