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LG전자, ‘LG 시네빔’ 앞세워 글로벌 4K 프로젝터 시장 공략 강화
‘LG 시네빔 레이저 4K’, 북미·유럽 등 확대 출시
미국 비디오 아티스트와 협업…4K 프로젝터 이용해 디지털 아트 전시회 진행
현지시간 24일 미국 산타모니카에서 비디오 아티스트 '데이비드 반 에이슨'이 'LG 시네빔 레이저 4K'의 초대형, 고해상도 화면을 통해 본인의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7월 국내시장에 가장 먼저 출시한 ‘LG 시네빔 레이저 4K(모델명: HU85L)’를 8월 북미시장에 이어 9월부터 독일, 스페인, 네덜란드 등 유럽 주요 국가에 확대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LG전자는 미국 유명 비디오 아티스트 ‘데이비드 반 에이슨(David Van Eyssen)’과 협업해, 현지시간 23일부터 24일까지 산타모니카에서 ‘LG 시네빔 레이저 4K’ 등을 활용한 디지털 아트 전시회 ‘프로젝션(Projections)’를 열었다.

LG 시네빔 레이저 4K는 4K 해상도와 2,000,000:1의 뛰어난 명암비는 물론, 좁은 공간에서도 최대 120인치 초대형 화면을 구현하는 초단초점 기술을 적용했다. 제품과 스크린 간 거리에 따라 화면 크기를 조절할 수 있는데, 10cm만 떨어져도 100인치의 대화면을 보여준다.

이 제품은 촛불 2700개를 동시에 켠 밝기 수준인 최대 2700 안시루멘(ANSI-Lumen)에 달해, 주변이 밝은 환경에서도 또렷한 화질을 구현한다.

또 파란색 레이저 광원과 빨간색 레이저 광원을 모두 탑재한 ‘듀얼 레이저’ 광원을 적용해, 단색 레이저 광원을 사용하는 프로젝터보다 색 표현이 더 더 풍부하다.

여기에 LG 스마트 TV에 적용한 독자 플랫폼 ‘webOS(웹OS)’를 탑재해, 별도 주변기기를 연결하지 않더라도 다양한 콘텐츠가 연결 가능하다.

LG전자는 다음달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 전시회에서 LG 시네빔 레이저 4K 등을 전시한다.

한편, 국내 고객들은 LG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등 전국 30여 매장에 마련된 ‘LG 시네빔’ 체험존에서 홈시네마 공간을 체험할 수 있다.

장익환 LG전자 IT사업부장(상무는)은 "차별화된 성능과 편의성을 모두 갖춘 ‘LG 시네빔’을 앞세워 성장하는 고해상도 홈시네마 프로젝터 시장을 집중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8월 25일(일) 11:28
게시 : 2019년 08월 25일(일) 11:28


양진영 기자 camp@electimes.com        양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