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KG에너켐, 양극재 세계 2위 벨기에 유미코어 고객사로
황산니켈 국산화 성공 이력 발판, 판매처 확대 차원
KG에너켐이 2차전지의 핵심 소재인 양극재 분야 세계 2위 생산기업인 벨기에 ‘유미코어(Umicore)’를 고객사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KG에너켐은 양극재 제조의 핵심 원재료인 황산니켈을 국내 최초로 국산화에 성공한 이력이 있다. ‘유미코어’와의 거래를 계기로 국내외 황산니켈 판매처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KG에너켐은 최근 벨기에 유미코어와 황산니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7월 29일 밝혔다. 유미코어는 2차 전지 핵심 소재인 양극재, 음극재, 전해질, 분리막 가운데 양극재를 생산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일본 니치아 공업에 이은 세계 2위 양극재 생산업체다. 황산니켈은 양극재를 만드는 데 쓰이는 핵심 원재료로 KG에너켐은 2014년 국내 최초로 황산니켈 국산화에 성공했다.

KG에너켐이 이번에 유미코어에 공급하는 황산니켈 물량은 초도물량 24t을 포함해 올 연말까지 약 500t 규모다. 관계자는 “초도물량에 대한 유미코어 측의 테스트가 마무리되는 대로 연간 계획 물량을 단계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KG에너켐은 2017년 3월 KG그룹에 편입된 이후, 2년여에 걸쳐 경영정상화를 추진한 결과 올해 상반기 황산니켈 수율 80%를 달성했다. 이에 맞춰 지난 5월부터 본격적인 상업 생산에 나서면서 현재 1일 평균 24t가량의 황산니켈을 생산·판매 중이다. 올 연말까지 수율 및 공정 개선을 꾸준히 추진해 1일 기준 33t(연간 기준 1만2000t)으로 생산량을 확대할 계획이다.

KG에너켐 관계자는 “현재 에코프로비엠, 포스코케미칼 등 국내 양극재 생산기업과 중국업체에 이어 세계 2위 양극재 생산기업인 유미코어를 판매처로 확보한 것은 고무적인 성과”라며 “전기자동차, ESS 등 2차 전지 수요가 늘어나는 추세에 맞춰 내년 이후 판매처를 다변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작성 : 2019년 07월 30일(화) 17:28
게시 : 2019년 07월 30일(화) 17:28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G에너켐 | 양극재 | 유미코어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