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일진다이아몬드, 2분기 영업이익 전기 대비 178% 증가
매출 435억원, 영업이익 76억원으로 각각 58%, 178% 상승


일진다이아몬드(대표 변정출)가 올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435억원, 영업이익 76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1분기 매출 273억보다 58.9%, 영업이익 27억보다 178.4% 각각 증가한 수치이다.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35%, 영업이익은 77% 늘어났다.
일진다이아몬드의 실적 증가는 수소연료탱크를 제조하는 자회사 일진복합소재가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 일진다이아몬드는 일진복합소재의 지분 82.8%를 보유한 모회사다.
일진복합소재는 국내 유일의 수소전기 차량용 연료탱크(타입4) 양산 기업이다.
2014년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투싼 수소전기차에 이어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에도 연료탱크를 독점 공급하면서 양산 노하우를 축적했다.
최근에는 현대자동차의 양산형 수소전기버스에 수소 저장 시스템(모듈) 및 연료탱크를 공급하는 업체로 선정됐다.
작성 : 2019년 07월 22일(월) 10:35
게시 : 2019년 07월 22일(월) 10:35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