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동서발전, 배기가스 CO₂ 활용해 수소·전기 만든다
UNIST와 함께 관련 기술 개발착수...10㎾h 전력 생산 목표
한국동서발전 본사.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발전소 배기가스 내 이산화탄소(CO₂)를 이용해 수소와 전기를 동시에 생산할 수 있는 기술개발에 착수했다.

동서발전은 지난 17일 울산 중구 본사에서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CO₂ 수소 발전시스템 개발’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술의 원리는 CO₂를 물에 녹인 뒤 반대편 전해질 용액에 금속(아연·알루미늄)을 넣어 전기화학 반응에 따라 작동하는 일종의 배터리를 활용해 수소와 전력을 생산하는 것이다.

동서발전은 이번 연구개발을 통해 발전소 배기가스 CO₂를 활용해 10㎾h급 전력을 생산하는 실증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한다.

동서발전은 CO₂를 활용한 수소·전기 생산 시스템을 당진화력발전소에 설치해 이 설비를 통해 확보된 데이터를 통해 경제성과 상용화 가능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따라 경제적이고 친환경적인 수소 생산기술 개발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에 부응하는 신기술개발에 적극적으로 투자해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과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7월 19일(금) 14:25
게시 : 2019년 07월 19일(금) 14:26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